우리가 쓴 것
조남주 지음 / 민음사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화로도 만들어진 82년 김지영 다양한 분야에서 언급되어온 여성의 권리와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요 한국에서 여자로 살아간다는것에 대한 어머니로 자식으로 아내로써 요구되는 역할 그리고 직장에서 결혼후 임신 복귀후 승진및 직장생활에 대한 이야기들 현시대의 보통의 여자들에 대한 이야기가 많은 여성들에게 공감과 문제를 제기하는 계기가 되었는데요 이 소설은 그런 김지영의 확장된 세대로 노년의 어린 여성의 인생을 살아가면서 겪게되는 다양한 문제들과 주변사람들과의 관계 학교 또는 직장 노년에 와서는 주변사람들과의 관계를 통한 다양한 모습관 관계를 맺어가는 과정을 통해 변하지 않는 한국 사회의 고질적인 문제에 대해서 다시금 문제를 제기하는데요 그예를 하나 들자면 책중 현남 오빠에게라는 단편을 보면 요 근래 문제가 되어 일종의 사회적 이슈가 된 가스라이팅에 대한 문제를 오랜시간 사귄 남자친구와의 이별을 이야기하면서 왜 자신이 청혼을 거절하고 이별을 통보하게 되었는지 에 대한 내용이 처음에는 가벼운 일상적이야기로 시작해서 점점 자신에게 가해진 보이지않게 행해진 행동들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자신이 얼마나 고통받고 괴로웠는지에 대한 고백이자 여전히 현재진행중인 폭력에 대한 메세지를 담고 있는데요 나이를 먹어도 어려도 살아가면서 겪게되는 다양한 폭력에 대한것은 변함없이 아픈것 같습니다 좀더 많은 사람들이 이런 상황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낼수 있는 날이 오기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