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한다는 게, 정말인가요 1
와카키 타미키 지음, 이은주 옮김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기 만화 <신만이 아는 세계>의 작가 와카키 타미키의 최신작. 제목만 보고 무슨 내용일까 궁금했는데, 읽어보니 인기 드라마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호시노 겐과 아라가키 유이가 만난 그 일드...)가 떠오르는 설정의 만화였다. 


여행사에 다니는 오오하라 타쿠야와 혼죠지 리카는 둘 다 회사에서 눈에 띄지 않는 존재다. 그러던 어느 날 회사에서 공고가 내려온다. 내년에 세워질 러시아 이르쿠츠크 지점에 지점장으로 파견할 직원을 모집한다는 것이다. 말이 '모집'이지, 강추위로 유명한 시베리아인 데다가 한 번 파견되면 3,4년은 돌아올 수 없어서 아무도 가고 싶어 하지 않는 상황... 결국 회사에선 독신인 사원을 보내겠다고 하고, 독신인 타쿠야와 리카는 이르쿠츠크행을 피하기 위해 '위장 결혼'을 하기로 한다. 


문제는 이 둘이 1년 후에 (위장) 결혼할 예정이라고 회사에 공표하자마자 회사 내에서 둘에 대한 관심이 폭발한 것. 결혼 축하 파티다 뭐다 해서 불려 다니느라 집돌이, 집순이인 타쿠야와 리카는 죽을 맛이다 ㅋㅋ 결혼이 이렇게까지 축하받을 일인가, 남들은 왜 이 힘든 결혼을 하는 걸까 등등의 의문이 이어지는 가운데, 자꾸 보면 정든다는 옛말처럼 조금씩 가까워지는 타쿠야와 리카... 과연 이 둘이 (호시노 겐과 아라가키 유이처럼? ^^) 실제 부부가 될지 안 될지 궁금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