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창조 디자인부 1
헤비-조 외 원작, 타라코 그림 / 대원씨아이(만화)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태초에 하느님이 천지창조를 하다가 동물을 만들려고 했는데 귀찮아져서 디자인부에 하청을 주었다는 독특한 콘셉트의 만화다. 하느님이 하청을 준다는 설정 자체도 독특하고 기발한데, 발주를 받은 디자인부의 직원들(이들은 신일까 인간일까?)이 회의를 하는 과정이 코믹하면서도 현실감이 넘친다.


일례로 '높은 곳에 있는 먹이를 먹기에 적합한 동물을 만들어라'라는 주문이 들어오면 디자인부 직원들이 각종 아이디어를 내고, 이 과정에서 해당 아이디어가 기술적으로 실현 가능한지, 미관상 보기에 어떤지 등등을 놓고 치열한 난상토론을 거친 다음 클라이언트(=하느님)의 결재를 기다리는 식이다. 중요한 건 직원들의 의견보다도 클라이언트의 판단이라서, 직원들이 아니라고 판단한 아이디어에 대해 클라이언트가 OK 사인을 내려서 통과되는 경우도 종종 있다. (직장인이라면 대공감할 만한 상황 아닌가요 ㅋㅋㅋ)


동물 만화 자체는 차고 넘치지만 많지만 이 만화는 발상 자체가 너무나 기발하고 독특해서 읽는 내내 탄성이 절로 나왔다. 일본에선 4권까지 출간되었고, 조만간 TV 애니메이션으로도 제작될 예정이라고 한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NANA 2020-06-15 17: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ㅋㅋㅋㅋㅋ너무 재밌게 리뷰 쓰셔서 저도 구매해서읽어봐야겠어욬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