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다라고 합니다 3
츠케 아야 지음 / 미우(대원씨아이)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남들의 시선 따위 아랑곳하지 않고 즐겁게 살아가는 노다의 대학생활을 그린 만화 <노다라고 합니다> 3권을 읽었다. 지난 9월 <노다라고 합니다> 1권을 읽고 포복절도했던 게 엊그제 일 같은데 벌써 2권, 3권, 4권까지 나와서 너무 좋다(발행 속도 칭찬해 ㅎㅎㅎ).


3권에서 노다는 감기에 걸리기도 하고 새로운 미용실에 가기도 한다. 하나같이 평범한 일들이지만 (만화로 만들어질 만큼) 특별하게 느껴지는 건, 노다의 성격이 워낙 독특하기 때문이다. 남들이 자기를 어떻게 보든 신경 쓰지 않는 성격인 노다는 감기에 걸렸을 때 잠결에 본 엉뚱한 환상을 숨기지 않고 그대로 말해서 동아리 사람들을 당황시킨다. 미용실에서 미용사와 스몰 토크를 나누는 순간에도 노다 특유의 진지함이 고개를 쳐들어 출신지는 물론 4대째 조상에 관한 이야기까지 털어놓고 만다.


그런 노다를 대수롭지 않게 여겼던 사람들은 점점 노다의 매력에 빠져든다. 노다와 같은 과의 남학생인 야마모토 노리오는 주변에 노다 얘기를 너무 많이 했다가 사실 노다를 좋아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오해(?)를 산다. 방문자 수가 하루에 0~3명 정도였던 노다의 블로그도 주변 사람들이 호기심에 방문했다가 '덧글 배틀'이 일어나면서 일약 스타 블로그가 된다. 이 밖에도 짧지만 강렬한 재미가 있는 에피소드가 27편이나 실려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