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플레이리스트 4 - 상 - 드라마 원작소설
안또이 지음, 이슬 극본, 플레이리스트 제작 / 대원앤북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화 <아저씨>로 유명한 배우 김새론이 투입되면서 화제를 모은 인기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소설판 제4권이 출간되었다. 1권에선 등장인물들이 대부분 대학교 1, 2학년이었는데 4권에선 3, 4학년에 되거나 군대에 가고 없다. 그 대신 빈자리를 채워주는 새로운 얼굴들이 등장해 이야기를 풍성하게 만든다. 3권에서 처음 등장한 푸름과 하늘, 그리고 4권에서 처음 등장하는 지민이다.


지민은 재수를 해서 서연대학교에 들어온 신입생이다. 지민이 재수를 불사하며 서연대학교에 들어온 건 고등학교 시절 서연대학교에 캠퍼스 투어를 하러 왔다가 첫눈에 반한 '수시남'을 만나기 위해서다. 아직까지 수시남을 찾지 못한 지민은 선배들에게 남학생들이 많이 듣는 교양 수업을 알아내 치열한 경쟁을 뚫고 수강 신청에 성공한다. 수업의 제목은 '현대 사회의 사랑'. 대체 수시남은 누구이며, 과연 지민은 고등학교 시절부터 짝사랑했던 수시남을 만날 수 있을까.


한편 나의 연플리 최애 캐릭터 재인은 4학년이 되어 졸업 준비에 여념이 없다. 시각 디자인학과이다 보니 졸업 전시도 준비해야 하고 취업 준비도 해야 하고 이래저래 바쁘기 때문에 연애에 정신을 팔 겨를이 없다. 그런데 이 와중에 강윤이 제대했다는 것을 알게 된다. 벌써 1년 이상 지나서 괜찮을 줄 알았는데 오랜만에 강윤의 이름을 들으니 가슴이 세차게 뛴다. 재인은 자신이 신청한 수업을 강윤도 듣는다는 사실을 우연히 알고 수강 신청을 철회하고 다른 수업을 신청한다. 그 수업의 제목은 '현대 사회의 사랑'. 설마 재인과 안 좋게 헤어진 강윤이 이 수업을 듣지는 않겠지?


지민이 재수까지 하면서 서연대학교에 들어오게 만든 수시남의 정체가 무척 궁금했는데 알고 나니 너무 안타까웠다. 이미 수시남에게는 따로 좋아하는 사람이 있고, 그 사람도 수시남을 좋아한다는 걸 독자인 나는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이후 지민이 수시남을 만나기 위해 공강 시간마다 다른 단과대를 누비고, 동기들한테 '미(팅에 미)친'이라는 소리를 들으면서까지 가능한 한 많은 남자들을 만나기 위해 노력했다는 사실을 알고는 마음이 더 아팠다(게다가 지민 역의 김새론 배우, 왜 이렇게 예쁜가요 ㅠㅠ 이제까지 소설만 읽었는데 이러다 드라마 정주행 갈지도 ㅎㅎㅎ).


그런데 지성이면 감천이라고, 잘 돼가는 커플 방해하는 밉상 캐릭터로 전락할 줄 알았던 지민에게 좋은 결말이 기다리고 있었다. 내 최애 캐릭터 재인과 강윤도 이 정도면 괜찮은 결말인 듯. 완결 같지만 완결 아니길 간절히 빌어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