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일본어 무작정 따라하기 (김웅현) - 말이 통하면 여행의 품격이 달라진다! 무작정 따라하기 일본어
김웅현 지음 / 길벗이지톡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여행 일본어 무작정 따라하기> 서포터즈 1주차 활동을 마쳤습니다(짝짝짝). 1주차에는 'PART 1 이 정도는 알아야 나갈 수 있다!' 편을 학습했는데요, 본격적인 학습에 앞서 일본 여행을 떠나기 전에 반드시 알아야 할 사항들을 짚어주는 내용이라서 책을 정독하는 것으로 학습을 대신했습니다. 


'PART 1 이 정도는 알아야 나갈 수 있다!' 편은 크게 세 파트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각각 출입국 수속 가이드, 출입국 수속 및 세관 신고서 작성하기, 여행 APP 활용법인데요, 내용이 웬만한 여행 가이드북보다 자세하고 꼼꼼해서 일본 여행 초보자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출입국 수속 가이드' 편은 출발, 공항 도착, 탑승 수속, 출국 수속, 게이트 찾기, 탑승, 도착, 여행 시작에 이르는 출입국 수속 전 과정이 그림과 함께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각 단계에서 알아두면 좋은 여행 일본어 표현은 앞으로 본격적인 여행 일본어 학습 편에서 배우게 될 예정입니다. 


'출입국 신고서 및 세관 신고서 작성하기 편'은 여행 초보자는 물론 숙련자들도 헷갈리기 쉬운 출입국 신고서와 세관 신고서 작성법이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신고서 예시와 일본어로 된 신고서 해석 및 작성 요령이 제시되어 있습니다. 세관 신고서 내용이 정확하지 않으면 간혹 세관에서 가방 개봉 요구를 받기도 하니 정직하게 기입하는 편이 좋다고 합니다.


'여행 APP 활용법' 편에는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따라할 수 있는 여행 애플리케이션 사용법이 이미지와 함께 상세히 제시되어 있습니다. 길 찾기 애플리케이션으로는 구글맵스, 시티맵퍼, 우버를, 외국어 애플리케이션으로는 구글 번역과 네이버 번역을, 관광지 애플리케이션으로는 트립어드바이저, 쉬운 환율 계산기, 안전 관련 애플리케이션으로는 해외안전여행, JUST TOUCH IT을 추천하고 있습니다. 


이중에 저는 구글맵스를 사용해본 경험이 있습니다. 여행 준비 단계에서 구글맵스를 보면서 여행지 위치와 교통편, 여행지와 여행지 간의 거리, 이동시 소요 시간 등을 쉽고 편하게 알아볼 수 있고, 저장 기능을 활용해 기록해 둘 수도 있고, 거리뷰 기능을 활용해 건물의 외관을 미리 볼 수도 있어서 매우 편리합니다. 개인적으로 강력 추천하는 앱이에요. 


이 밖에도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사용법이 나와 있어서 앞으로 일본 여행을 가게 되면 꼭 활용해볼 생각입니다. 내일부터 시작되는 3주차에는 'PART 2 이 정도는 알아야 살아남는다!' 편을 학습할 예정인데 어떤 내용을 배울지 벌써부터 기대되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