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마다 감기에 걸리면 천식으로 기침하느라 엄청 고생했는데
해마다 가을이면 배즙을 해 먹었더니 - 배즙을 먹은 2년째부터 감기 한번 걸리지 않았더랬다.

올해로 5년째 감기는 내 곁에 얼씬도 못했는데,

올해는 이웃에게 열심히 퍼주느라 제대로 챙겨먹지 않았다.
배즙을 잘 안먹어서 그랬는지
3월 19일부터 숲해설가 교육과정에 참여하는 게 무리였는지 5년 만에 편도가 부었다.
그래도 병원에 가지 않고 계속 따뜻한 차를 마시고 잠을 많이 잤더니 이제는 거의 다 나았다.

 

일주일을 바쁘게 휘돌아치며 한달 내내 피로가 쌓였는지

역시 '나이 앞에 장사 없다'는 말을 실감하며 공감할 수 밖에 없다.ㅠ

 

그래도 좀 회복된 컨디션으로 상큼하게^^ 책 주문으로 한주를 시작한다.

창비에서 나온 <몽실언니> 개정판 예약주문이 4월 24일까지다.

1984년 4월 25일 발행한 초판은 없지만
1999년 8월 10일 발행한 개정39쇄와
2005년 8월 5일 발행한 개정 2판 41쇄를 갖고 있다.
  

 

[예약주문 시 이철수 목판화 엽서 세트 + 새로 읽는「몽실언니」증정]
에 꽃혀서 개정판을 주문한다.

http://www.aladin.co.kr/events/wevent_detail_book.aspx?pn=120412_mongsil

 

 

그리고, 우리 삼남매와 내가 최고의 이야기꾼으로 꼽는 로알드 달에 관한 책이 나왔다.
햐~ 책값은 제법 비싸지만 군침 돈다~ @@

 

<천재 이야기꾼 로알드 달> 도널드 스터록 지음, 지혜연 옮김 / 다산기획 / 2012년 4월

로알드 달의 작품을 읽어본 독자라면 타고난 이야기꾼이라는 내말에 공감하지 않을까...^^

우리 애들은 <맛>을 최고의 책으로 꼽는다. 청소년 이상이면 이 책을 추천하고...


 

 

 

 

 

 

 

 


 


어린이 독자에겐 <찰리와 초콜릿 공장>과 <멋진 여우씨> <마틸다>를 비롯해 엄청나게 많은~~~~이런 책을 추천한다.

 

 

 

 

 

 

 

 

 

 

 

 

접힌 부분 펼치기 ▼

 

 

 

 

 

 

 

 

 

 

 

 

 

 

 

 

 

 

 

 

펼친 부분 접기 ▲

 


댓글(2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머큐리 2012-04-23 09: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상큼한 한 주의 시작을 책주문으로 한다는거...부러운 일인데요...ㅎㅎ 오기누님 에너지 넘치는 활동도 항상 건강 조심하면서 하셔야 해요...^^

순오기 2012-04-23 23:51   좋아요 0 | URL
예전보다는 책주문이 뜸하답니다.
바쁘다보면 아플 틈도 없지만 건강은 챙겨야지요!^^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12-04-23 09:2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니, 아무래도 숲해설가 공부로 무지하게 바쁘구나 생각했더랬어요.
편도가 이제 나아간다니 다행이에요. 저라면 사실 진즉에 뻗어버렸을거에요.^^
이번주에 디비디랑 책들 한 박스 보낼게요~~~ 홧팅!

순오기 2012-04-23 23:52   좋아요 0 | URL
그냥 앉아서 강의 듣는 거지만 날마다 출근부 찍는 건 힘들어요.
학생들 생각하면 엄살 부릴 일도 아니지만...^^
디비디랑 책은 급한 거 아니니까 무리하진 마세요.

마녀고양이 2012-04-23 15: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니, 몸이 아프셨군요.
안 그래도 항상 걱정되더라구요, 너무 바쁘신게 아닐까 하구요.
조금씩 휴식도 취하시면서.... 빨랑 나으셔염!

순오기 2012-04-23 23:53   좋아요 0 | URL
많이 아픈건 아니었지만, 그래도 5년만에 편도가 부었으니까요.ㅋㅋ
덕분에 실컷 자고 쉬었어요.^^

노이에자이트 2012-04-23 15: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로알드 달 전기는 정말 두툼하군요! 언제 완독할 예정인가요?

순오기 2012-04-23 23:55   좋아요 0 | URL
로알드 달 궁금하긴 한데 값이 쎄서 적립금 받으면 사려고
오늘은 장바구니에 담아두고 아직 결제하진 않았어요.ㅜㅜ

hnine 2012-04-23 16: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배즙 챙겨드시는 것도 잊을만큼 바쁘셨던 거네요. 생각해보니 제가 아는 것으로만 해도 일이 많으셨어요. 아들 입시에, 도서관 개관에, 요즘 하시는 공부까지.
전 몽실언니 책을 따로 가지고 있지는 않은데 지난 주에 어느 분께서 베껴써보기 용으로도 좋다고 몽실언니를 권해주시더군요.

순오기 2012-04-23 23:59   좋아요 0 | URL
배즙은 바빠서 잊은 게 아니고, 내당능이라던가~ 경계라서 그걸 먹어도 되나 싶어서 일부러 덜 먹었어요.
날마다 숲공부하러 가는 일이 좀 벅찼어요. 5시까지 종일 의자에 앉아 있는 날은 제법 고단하더라고요.ㅜㅜ
몽실언니를 베껴 쓴다고요?
음~ 제대로 작가 수업(훈련^^) 하나 봅니다~ 건필하시길!!

잘잘라 2012-04-23 21: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병원 안 가고 거의 나으셨다니 다행이예요^^
아프지 마세욧!!!

내일 도서관 가는데〈맛〉있으면 대출받아 올래요^^


순오기 2012-04-24 00:00   좋아요 0 | URL
목이 붓거나 콧물이 나오는 정도는 뜨거운 차를 자주 마시고 푹 쉬어주면 회복되더라고요.
<맛>은 정말 대단해요, 수록된 작품 중에 어떤 걸 최고로 꼽으실지 궁금하네요.^^

마태우스 2012-04-23 23: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안녕하셨어요
그게 정말 배즙 때문이었을까요?
의학은 2% 정도밖에 설명을 못하는데도
그 2$를 가지고 세상을 설명하려는 버릇을 여전히 버리지 못하고 있답니다.
배즙이라, 으음... 정말 우연이라고 하기엔 너무 신통하게 들어맞네요.
하지만 남 신경 쓰시다보면 자신을 못챙길 수가 있다는 게 이번 감기의 교훈이네요.
앞으론 건강히 글 쓰시길!

순오기 2012-04-24 00:05   좋아요 0 | URL
하하~ 배즙의 효과는 아무래도 정신적인 게 더 크지 싶어요.^^
배즙 뿐 아니라 생강이나 도라지도 들었으니 분명 기관지 강화(?)에도 도움이 됐을테지만...
저도 효과를 봤지만 우리 아이들도 효과를 봐서 우연일지라도 신봉자가 되었네요.
이번 감기의 교훈은 '나이 앞에 장사 없다'라니까요.ㅋㅋ
마음 써주셔서 고맙스니다~~~~ ^^

희망찬샘 2012-04-24 05: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로알드 달에 관한 책이라니요. 작가에 관한 책들은 자꾸 사게 되네요. 마음에 담아두고, 틈봐서 주문 들어가야겠어요.

희망찬샘 2012-04-24 05:51   좋아요 0 | URL
우왕 그런데, 너무 비싸네요. 스티브잡스 공식 전기 들고 있는 아이 보았는데, 엄청 두껍더군요. 이 책 한 권이면 로알드 달에 대해서 샅샅이~ 알 수 있을 듯 하네요. 음...

순오기 2012-04-24 20:44   좋아요 0 | URL
작품이 좋으면 자연스럽게 작가도 사랑하게 되잖아요.^^
가격이 쎄서 아직 결제는 못했어요.ㅜㅜ

2012-04-24 08: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12-04-24 20:45   좋아요 0 | URL
고맙습니다~ 예, 사진은 올리지 않을게요.^^

2012-04-25 22:1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단발머리 2012-04-25 07: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저도 배즙 매니아인데요, 너무 너무 반갑습니다~~~~~~. 이제 다 나으셨나요? 너무 바쁘신탓에 잠시 쉬어가라는 감기였나봐요. 그래도 무척이나 얄밉죠~ 딸롱이 친구들이랑 독서모임 비슷한거 하고 있는데요, 로알드 달 책이 인기 1위거든요, 이번주 책은 <찰리와 초콜릿 공장>이구요. 아이들한테 이 페이퍼 보여줄려고요. ㅋㅎㅎ

순오기 2012-04-25 22:34   좋아요 0 | URL
오~ 배즙매니아! 방가방가~` @@
로알드 달, 우리 애들은 어려서부터 정말 좋아했어요~~~ 정말 최고의 이야기꾼이잖아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