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적으로 받아들이지 않는 연습
와다 히데키 지음, 전선영 옮김 / 위즈덤하우스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감정적으로 받아들이지 않는 연습‘

감정은 내 마음으로대로 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늘 같은 패턴으로 감정이 상하는 것은 문제가 있는 법이지요. 무슨 이유로 나는 감정이 쉽게 상하는 건지 궁금합니다.

쉽게 감정적이 되는 사람은 매사에 ‘어떤 일은 반드시 이렇게 되어야 한다‘는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렇게 되지 않을 때마다 감정이 상하는거지요. 이같은 당위적 사고방식에서 물러서야 마음의 평온을 얻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살다보면 그럴수도 있고 저럴수도 있다는 걸 명심해야겠군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