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cyrus 2014-01-01  

안녕하세요. oren님. 블로그로 만난 인연은 길지는 않지만, oren님이 블로그에 소개하는 책의 글귀를 보면서 많은 걸 배웠습니다. 덕분에 몽테뉴의 수상록을 다시 한 번 읽게 되는 계기도 있었고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해도 마음을 울리는 좋은 글귀를 많이 소개해주세요 ^_^

 

 
 
oren 2014-01-02 12:15   댓글달기 | URL
cyrus 님 반갑습니다. 일부러 여기까지 오셔서 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는 그저 이러너 저런 책을 읽으면서 인상적인 구절을 볼 때마다 '밑줄긋기'로만 그치기에는 아쉬워서 가끔씩 페이퍼로도 글을 올리는데 좋게 봐주셔서 그저 고마울 따름입니다.

저는 다른 분들의 서재에 자주 들르지 못하지만 그래도 cyrus 님의 열정적인 책읽기와 글쓰기 활동엔 늘 깊은 인상을 받습니다. 앞으로도 더욱 좋은 책과 훌륭한 글로 자주 뵐 수 있기를 기대할께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나오나오 2013-06-30  

안녕하세요? ^^
메일이 혹시 제대로 전달이 안되었나 싶어, 방명록에 글을 남겨요.
고등학교 동창 분 중에 경향신문 사진부 기자님이신 권모 기자님의 연락처를 알 수 있을까 해서요~ 사진에 관한 다큐멘터리를 만들고 있는데, 사진에 대해 몇가지 여쭤볼 게 있어서요. 권 모 기자님이 저희과 선배님이시긴 한데, 너무 대선배님이셔서 ^^;;; 이메일 연락처를 알기가 어렵네요. lilyroly@naver.com으로 알려주실 수 있으세요?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최코비 2013-05-10  

안녕하세요. 

문화의 선한 바람, 탑스피커즈입니다.
 
저희가 이렇게 찾아온 이유는 
블로거님의 블로깅을 통해 문화의 선한 바람을 일으켜, 함께 좋은 세상을 만들기를 제안드리고자 함입니다.

탑스피커즈는 저자강연을 전문으로 하고 있는 문화강연 벤처기업입니다.
저자 강연회에서 참가자들로부터 참가비로 중고책을 받아 
그 중고책을 되팔아 나온 수익금 전액을 태국 메솟의 난민 고아들에게 기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문화의 선한 블로거님들께는 지식e에 대한 리뷰를 부탁드리려 합니다.
여러분들께서 북하우스의 <지식e 8>에 대한 리뷰를 적어주시면, (책은 저희가 보내드립니다 ^^)
북하우스 출판사에서는 여러분들의 이름으로 태국 메솟 난민 고아들에게 3만원을 기부한다고 합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리뷰 재능기부가 태국 메솟 난민 고아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으며,
기존에 문화의 선한 블로거님들이 많은 재능기부로 난민 고아들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또한 저희와 계속해서 함께 해주시는 분들께는
신간(책)과 소정의 정성 어린 선물들을 계속해서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 외에도 저자 강연회, 저자와의 식사 등을 통해 많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블로거님들과 문화의 선한 바람을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동창하시고 싶으시다면 
pinkeluka@naver.com 로 성함, 주소 연락처를
메일로 부탁드릴게요!!!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문화의 선한 바람, 탑스피커즈 드림
 
서울시 종로구 게동 140-67 현진빌딩 4층
TEL. 02-780-7709
FAX. 02-6455-3580
MOBILE. 010-3815-1742


 
 
 


신지 2011-09-14  

 

오렌님, 안녕하시죠.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 
오랫만에 제 서재에 댓글 주셨는데 (엄청 반가웠답니다-)
 마침 추석 연휴여서 계속 pc를 할 수 없었습니다. ㅠ  

『우리와 그들, 무리짓기에 대한 착각』저도 이 책 있는데(앗 관심사가 비슷했군요!)
오렌님의 인용은 확실히 적확하고 핵심적인 말이군요.
얼마전 p님 서재에서 봤는데 취미가 많으시고 적극적이셔서 부럽습니다.
한사람님 서재에 남기신 댓글도 잘 봤습니다.
서재활동도 많이 해 주시고 제 서재에도 종종 들러주시기를 ^^

(댓글이 너무 늦어서 혹시 못 보실까봐 여기에 ~)

 
 
oren 2011-09-20 15:59   댓글달기 | URL
반갑습니다. 신지님.
그리고 너무 답글이 늦어서 정말 죄송하기도 하구요.

신지님께서도 좋은 글 많이 올려주시길 바라고, 저 또한 신지님의 서재에도 종종 들르겠습니다.

늘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아롬 2011-09-09  

이번 연휴엔 친정부모님이 계시는 일산으로 가요.
일산하면 부모님도 생각이 물론 나지만 oren 님도 생각이 나요.^^;;
가족분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랄꼐요.
해피추석 되시어요~~~~.^^*
 
 
oren 2011-09-10 11:06   댓글달기 | URL
멀리까지 오셔서 반가운 글 남겨 주셨네요. 고맙습니다.
명절때 '부모님이 계신 일산'으로 가신다는 분들이 제 주위에도 꽤 있으시더라구요.
저는 이번 추석엔 어머님이 계시는 강원도 영월과 대대로 조상님들이 묻혀 계시는 경북 영양이라는 데를 갑니다.
오랜만에 가족들을 만나고 또 고향 산천을 찾아가 보면 '도시에서의 각박한 삶'을 되돌아볼 수 있어서 좋더군요.
나비님께서도 친정 부모님과 함께 따스하고 포근한 시간 가지시길 바랄께요.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