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도 귀챦고 머리는 좀 식히고 싶고. 그래서 9월달에 얼마나 책을 구매했나 찾아보니 29권을 구매했다. 읽은 책이나 구매한 책이나 권수가 비슷하다! 선물한 책은 총 9권이네. 알라딘 부자되세욧!!!

 

 

 

9월에 중고로 구매한 책

 

 

-<라틴어수업>이랑 <정의란무엇인가>는 지인들에게 선물해버려서 중고로 구매했다. 빌려서 읽을까 늘 고민하지만, 도저히 빌려읽고 싶지 않은 마음이라...

 

 

 

 

9월에 구매한 책들

 

 

 

 

9월에 구매하고 읽은 책

 

-도서관에서 빌린 책들도 한가득인데...어쩔

 

 

 

9월에 선물한 책

 

-<내 인생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는 전도서설교집인데, 내용이 너무 좋아서 이번 달엔 5명에게 선물을 했다.

알라딘에서 남은 포인트와 지난달에 도서관에서 받은 문상 이랑 이래저래 합쳐 나를 위해 쓰지 않고 지인들을 위해 썼다.

 

 

 

책이야기 말고, 글쓰는 것 말고 거기서 조금 벗어나고 싶은데, 페이퍼는 책이야기만 늘어놓고 있네....

 

 

 

9월에 가장 큰 소득은?

 

이거 너무 재밌게 읽은 것이고, 1권마다 다 리뷰를 적고 싶었는데, 그러다가는 기가 빠져 죽을 듯해서 반납했다.

고우영의 다른 책들이 품절이라 중고로 구매할까 고민하고 있는데...<열국지>인가 <초한지> 그건 너무 야하다고 해서 애들 보기 민망할 듯 싶기도 하고....언젠가 읽겠지...

 

그리고, 가장 맘에 드는 책은(내용 불문하고)

이거 리커버판인데, 완전 너무 고급진 거 아닙니까? 이래서 리커버 리커버하는가 싶기도 하고, 특히 옆에 노트가 필사하기 딱 좋은 굿즈....문구류에 대한 욕심만 가득이네요! 이거 완전 뽀대납니다. 집안의 분위기가 훤하네 이라믄서....ㅋㅋㅋㅋ

 

 

10월의 고민?

 

10월 들어서 책을 안 질렀는데, 웬지 너무 허전하다. 이런 허전함은 뭐지? 책을 구매하고 오기를 기다리는, 바로 읽지도 않을 거면서도 웬지 책을 구매해야 또 책을 읽을 것 같은 느낌? 생기가 없다고 해야하나???....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책을 구매해야 독서를 더 많이 할 수 있다는 데 한 표입니까???

 

 

아....오늘 참 싱거운 페이퍼 씁니다....쩝

 


댓글(19)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물감 2018-10-04 18: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크... 부자십니다ㅎㅎ

카알벨루치 2018-10-04 18:20   좋아요 0 | URL
다 빚입니다~ㅎㅎㅎ

stella.K 2018-10-04 18:2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와, 주로 묵직한 책들을 많이 사셨습니다.
저 많은 책을 박스에 담으려면 박스가 커야할 것 같습니다.
카알님도 다음부턴 세상틈에님처럼 언박싱 해 주세요!!

카알벨루치 2018-10-04 18:27   좋아요 1 | URL
나눠서 사서 괜찮습니다 그리고 영상 만드는거 노가다 입니다 전 그 시간에 책이나 한자 더 보고 커피나 한잔 더 할까 합니다 동영상 만드시는 분들 대단하십니다 편집노가다!!!

서니데이 2018-10-04 19:0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많이 사고 많이 읽으셨군요. 이 페이퍼에는 없지만 필사도 많이 하셨을 것 같고요
책을 사는 만큼 읽게 되지만, 가끔은 읽을 수 없을 시기에는 조금 더 사는 것 같긴 해요.
카알벨루치님도 바쁘실텐데, 시간을 잘 활용하는 분이시군요. 부럽습니다.
어제 개천절 휴일은 잘 보내셨나요.
좋은 저녁시간 보내세요.^^

카알벨루치 2018-10-04 19:28   좋아요 1 | URL
서니데이님 참 마음씨가 고우십니다 그리고 저 그렇게시간활용 잘하는 사람이 아니니 그런 칭찬은 자진반납할께요(어디서 주워온 표현임)! 예전에 책읽을 시간도 엄두도 못냈는데 지금이 아니면 다시 잡을수없는 기회인듯해 조금 더 노력하고 있네요~오늘도 잘 마무리하세요!

레삭매냐 2018-10-04 19:1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지난 달에 중고책으로 엄청 책을
질렀네요... 다 읽지도 못할 정도로.

물론 정리도 한편으로는 했지만 사는
속도를 읽는 속도도, 정리하는 속도도
따라잡지 못할 정도로... 반성합니다.

그런데 오늘도 퇴근길에 한 권 업어
왔네요. 테리 이글턴 아재의 마르크스
이야기 ~

카알벨루치 2018-10-04 19:26   좋아요 0 | URL
저도 중고책 사는거 재미들여야겠어요 그거 좋던데욧! 식사 맛나게 하소서!

공쟝쟝 2018-10-04 21:5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ㅠㅠㅠㅠ 부럽다 2

카알벨루치 2018-10-04 21:58   좋아요 1 | URL
부러워하실거 없어요 그냥 지르고 허덕이면 됩니다 눈치도 잘 보면서...ㅜㅜ

공쟝쟝 2018-10-04 23:17   좋아요 1 | URL
조금씩 꼭 읽어나가여. 열려야만 의미 되는 이 과업들 ㅎㅎㅎ

psyche 2018-10-04 23:1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정말 많이 사고 많이 읽으셨네요. 저도 부러워요!!!

카알벨루치 2018-10-05 09:15   좋아요 0 | URL
책정리가 안되서 책장을 사면 좋겠다 싶은데 배송비 땜에 어쩔까 고민중입니다 책내용도 책도 정리가 잘 되야할텐데 미니멀리즘 미니멀리즘 하지만 책만큼은 잘 안되나봅니다 오늘도 즐겁게 보내세요!

blanca 2018-10-05 03:1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헉, 제가 찜해두었던 책들과 많이 겹치네요. 에밀졸라의 <돈> 재미있게 읽었어요. 중고가 좋은 책이 많이 나오네요.

카알벨루치 2018-10-05 09:13   좋아요 0 | URL
블랑카님 고전 매니아 아니신가요? ㅎ 저도 중고로 책 사보긴 첨입니다 북프리쿠키님 덕에 중고매장이 있는걸 알고 한번씩 들어가봅니다~

2018-10-05 08:5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 진짜 어쩔 ㅋㅋ
그래도 느므느므 부러워요. ^^

카알벨루치 2018-10-05 09:12   좋아요 1 | URL
설해목님 부러우면 지는거~나도 어떻게 저렇게 샀나 싶네요 이번달엔 수양해야할 듯~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십시오 ^^ㅎㅎ

2018-10-05 11:43   URL
비밀 댓글입니다.

카알벨루치 2018-10-05 11:46   좋아요 0 | URL
자본주의 사회에서 책을 통한 토론의 장을 마련해주는 대가로 알라딘이 자체마케팅효과를 보고 있네요! 알라딘이 많이 고마와해야할텐데 그게 될까 싶기도 하고~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