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동물은 평등하다 - 철학자 피터 싱어가 쓴 동물운동가 헨리 스피라 평전 불온한 책 2
피터 싱어 지음, 김상우 옮김 / 오월의봄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간에게 가해지는 고통과 동물에게 가해지는 고통이 다르지 않다고 본다는 것. 너무 당연해서 이야기할 필요가 있을까 싶지만, 인간이라는 종(種)은 그렇게 사려깊지 않다는 것. 세상을 조금이라도 변화시키고 싶다면 나와 무수히 연결된 그 가느다란 끈들을 놓지 않아야 한다는 힘찬 메세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를 만지지 마라 - 몸의 들림에 관한 에세이
장 뤽 낭시 지음, 이만형 외 옮김 / 문학과지성사 / 2015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해를 만지지 않아도, 달을 만지지 않아도, 그것들에 무수한 의미를 부여할 수 있었던 것이 정말로 그것과 나 사이에 접촉할 수 없는 마주침이 있었기에 가능 했던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너무 시끄러운 고독
보후밀 흐라발 지음, 이창실 옮김 / 문학동네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천진하다는 말이 슬프고 잔인했다. 책 속에 등장하는 천진한 집시 여자가 그러했고, 천진한 노자가 그러했고, 천진한 주인공이 그러했다. 주인공의 말처럼 살아있는 모든 것은 적敵을 두기 마련인데 천진한 사람들은 어쩌면 세상이 온통 적일 수 있으니 떠도는 것도 힘들 수 있겠구나 싶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치니 2016-08-04 11: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제목이 정말 마음에 드네요!

굿바이 2016-08-04 14: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치니님! 이 더운 여름 잘 지내시나요?
이 책, 아주 물건입니다~
 
추억의 종이딱지 로보트태권브이
유나 편집부 엮음, 스튜디오 유나 디자인 / 유나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런 딱지가 수두룩하다. 딱지놀이로 이 여름을 보낼 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렇게 재미있는 일이 있나. 온수행 7호선 지하철, 휴가철이라서인지 아니면 시간이 애매해서인지 빈자리가 있어 앉았다. 우리집에서 온수까지 대략 1시간 정도 걸리기 때문에 책을 읽기에는 아주 좋은 시간이다. 특히 앉아서 갈 수 있으면 맘편하게 책을 읽을 수 있으니 목적지가 멀다고 투덜댈 일이 아니다.

오늘도 그렇게 책을 읽고 있었는데, 옆에 할아버지가 앉으셨다. 더위 때문인지 연신 부채질을 하며 나를 흘끔거리시더니 이내 하시는 말씀. ˝학생이야?˝
참으로 난감할세. 반말로 물어서가 아니라 이 나이에 학생입니다,라고 대답하기가 참 민망하여 나는 할아버지를 찬찬히 봤다. 다시 할아버지 말씀하시길 ˝기집애들이 이런 시간에 앉아서 편하게 책이나 읽고, 시집이나 갔어?˝

음......일단 사실관계 정리 차원에서 나는 대답했다. ˝시집은 갔고, 지금은 학생입니다. 그런데.....왜 궁금하니? 그게?˝

내가 이 말을 함과 동시에 예상했던 건 할아버지의 욕설과 이에 맞서는 나의 집요한 비아냥이었는데, 할아버지는 내가 처음 그의 질문을 받았을 때 느낀 당혹감을 느끼셨는지, 아니면 내게서 살의를 느끼셨는지 잠깐 머뭇거렸다.

그리고 몇 초가 흐른 후 할아버지는 기대했던 욕설을 하더니 언능 지하철에서 하차하신다. 따라 내려서 끝장을 볼까 싶었으나, 나는 지금 예쁜 고등학생들에게 사회적 경제가 무엇인지, 우리는 왜 협동해야 하는지, 인간은 결코 이기적인 판단만을 하지 않는다 등을 이야기 하러 가야한다.

슬프다. 밥법이가. 슬프다. 아이들에게 거는 나의 희망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W 2016-07-28 09: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그 할아버지 참 진상이네. 근데 그 와중에 언니에게 사회적 경제가 무엇인지, 우리는 왜 협동해야 하는지, 인간은 결코 이기적인 판단만을 하지 않는다 등을 들은 예쁜 고등학생들은 참 좋겠네요. 저도 들려주세요~

風流男兒 2016-07-30 01: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한 숟가락 올려봅니다. 여튼, 진상은 으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