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 북소리 - 개정 양장판
무라카미 하루키 지음, 윤성원 옮김 / 문학사상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십 대의 누군가는 류시화 씨나 한비야 씨의 책을 읽고 그 곳을 향했듯이 지금 서른 중후반의 사람이라면 하루키 씨의 이 책을 읽고 맘 동동 상태가 될 듯. 요즘 한국은 욜로 문화가 비판받는 분위기지만, 욜로 가나 절로 가나 인생은 결국 경험해 봐야 아는 것. 우리는 다 다르고, 어떤 인생을 선택했든 본인만의 의미가 있으니.
방황하는 누군가에게 지적질로 들리기 쉬운 조언 대신 이런 책을 권해도 좋겠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음악집 문학과지성 시인선 599
이장욱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24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당신은 언제나 미칠듯이 시인. 대낮에 내 잠 속의 모래산에 있듯 광광 울 뻔했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정신머리 민음의 시 319
박참새 지음 / 민음사 / 202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데뷔 시집 들을 기대하며 보지만 요즘은 심드렁해졌다. 기형도를 비롯해 센세이션 했던 몇몇 시인들, 나타나기 전엔 예상할 수 없었다. 내가 책을 선택하는 건, 특히 시집은 공감대를 추구하지 않기 때문에, 매번 충격요법 같은 건지도. 어떤 장르든 상관없다. 시가 소설로 가든 가사로 가든 바다로 가든 어디든 자유롭게 가기를 바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각 투명 문진 - 노인과 바다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실물은 그다지 고급스럽지 않아 다소 실망스러웠지만, 햇빛이 찰랑대는 바다 풍경이라 보고 있으면 기분은 좋아요. 책에 흠집날까 걱정될 정도로 왕무겁-ㅁ-

댓글(0) 먼댓글(1)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리의 한 장소를 소진시키려는 시도
조르주 페렉 지음, 김용석 옮김 / 신북스 / 2023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지간한 작가도 엄두를 못 내는 시도를 거듭하는 페렉 책은 늘 페렉이어서 가능한 결과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