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본 오후 풍경

내 기분과 상관 없이.

 

 

 

 

 

주체할 수 없는 굿즈 욕심. 파란 컵은 왜 이토록 멋진가!

 

 

 

주인공은 젤리.
젤리 먹으며 소일 삼아 책을 들춰봤다.

톰 스탠디지 《세계의 이면에 눈뜨는 지식들》
「사람들이 불경기 때 피자를 좋아하는 이유」에서 짐작하던 것보다 더 큰 이유가 있었다.
1. 싸구려 패스트푸드보다 피자가 건강한 요리인 것처럼 착각하는 트랜드
"미디엄 사이즈의 채식주의자 피자도 빅 맥 같은 고칼로리 햄버거보다 칼로리가 4배는 높다"
2. 외식 비용의 절감 → 테이크 아웃 인기↑
3. 그러나 가장 큰 비결은 ★꾸준한 메뉴 개발!★

오~ 그렇게 말해도 피자 먹고 싶다. 그래서 시켜 먹었다 -ㅅ-)...경제 책 보며 형편없는 경제 생활;;;

 

 

 

"선물을 준다는 것은 그 자체로 여러 가지 의무를 발생시킨다. 선물이라는 것은 현물의 답례를 요구하게 되어 있으며, 개인들은 이 상호성의 사슬 속에서 관계를 맺게 된다.

경제적 거래는 바로 이러한 상호성의 사슬이 끊어져 있는 거래이다. 재화나 서비스의 대가로 돈을 건네주게 되면 그 외의 인간적 유대는 강화되기는커녕 모두 끊어져 버리고 만다. 어떤 물건을 구매하게 되면 그 물건의 주인은 다른 사람으로 바뀌며, 그 물건에 대해 이전에 존재했던 노동, 시간, 권리 등의 청구권들은 모조리 사라지게 된다. 당신과 당신의 사랑하는 이와는 달리, 경제적 거래의 쌍방은 거래가 끝나면 영영 다시 보지 않는다.

내가 이 책에서 주장하는 바는, 이러한 구매(혹은 지불이라고 해도 좋겠다)라는 행동이야말로 오늘날의 삶을 규정하는 특징이라는 것이다. 우리는 지불하며, 고로 존재한다. 구매란 혼자서 행하는 의식(儀式)이다. 이 의식의 절차를 다스리는 규칙들은 우리가 품질과 가격을 모두 추구하면서 여러 꽃 가게들을 돌아다니는 가상의 사냥 행위 속에 모두 집약되어 있다. 우리는 돈을 쓰기 전에 먼저 정보를 모으고, 그 모은 정보로 우리에게 가장 좋은 것이 무엇인지 차갑고 계산적인 평가를 행한다. 이 순간만큼은 우리 모두가 자기 이익에 충실한 경제적 인간이 된다. 우리는 비용과 수익을 양쪽에 달아 본다. 그리고 거래를 행한다. 그러고는 다른 거래를 찾아 떠난다. ...... 가장 단순한 형태로 말한다면, 가장 순수한 경제적 사회란 바로 이러한 여러 의무로부터 모든 이들을 해방시켜서 오로지 자기 자신의 이익 하나만을 원칙으로 삼아 조직된 사회라고 할 수 있다."

.

.

.

필립 로스코 《차가운 계산기》는 칼 폴라니부터 가라타니 고진까지 경제 분야 이론들이 총출동하고 있다. 결론이 어찌 날지 궁금....

 

댓글(4)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니데이 2018-03-13 22:1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첫번째 사진은 아파트인가요? 상가건물 같기도 하고요.
조금 전에는 하리보 젤리를 보지 못했던 것 같은데, 병 하나를 다 채울 정도라면 얼마나 될까요.
사진만 보아도 단맛이 느껴집니다.^^

AgalmA 2018-03-14 03:01   좋아요 2 | URL
사무실 근처에 공장식 아파트가 많아서 저 건물도 아마 그 중 하나 아닌가 싶어요.
매일매일 글 올리기 귀찮아 시간날 때 올리다보니 빠뜨리고 넣고 하는 게 많아요ㅎㅎ;;
요즘 치아가 많이 안 좋아져서 젤리 좀 그만 먹어야 하는데, 제가 젤리 하도 좋아하니까 저건 무려 어머니가 선물로 사 주심^ㅁ^;;

2018-03-14 11: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AgalmA 2018-03-14 20:12   좋아요 1 | URL
그러고 보면 그런가 싶기도 해요. 이상하게 눈이 가고 발길이 멈추는 건 저런 풍경들입니다. 뭔가 작정하고 그러는 게 아닌데도.
네, 폐업한다고 손님들에게 세탁물 잊지 말고 찾아가라고 현수막까지 써서 건 세탁소 사진.
글이고 이미지고 그런 마음이 담긴 것에는 애정이 더 가요. 그래서 더이상 애정을 받을 길 없는 사물에 더 마음이 가는지도 모르고요.

저도 뭔가 받으면 부채감이 좀 심해서 안절부절입니다ㅎ 너무 매정하게 거절하는 것도 어렵고 사람살이 이래저래 참 힘들다니까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