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esis : 세바스티앙 살가도 제네시스
세바스티앙 살가도 지음, 렐리아 와니크 살가도 엮음, 김영란 옮김 / 마로니에북스 / 2014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BGM : Stephan Micus - Night Circles ▶ http://youtu.be/JSxyhkfAkk4]

 

 

 

 

 

 

 

 

 ▒  https://www.facebook.com/sebastiaosalgado2014???

     (Facebook 홈페이지에 여러 자료들이 제시되어 있으니 살펴보시길)

 

 

 

 

§

세바스티앙 살가도는 사진에 대해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모를 리가 없으므로 자세한 내용은 생략(위 홈페이지에서 참조바람)

세바스티앙이 찍은 인간 고난의 역정-브라질 금광 광부들(프로젝트『Workers(노동자)』), 르완다 난민 사진(프로젝트『Migration(이주)』)-을 인상깊게 기억하고 있었지만, 이번 『GENESIS』전시 소식을 듣고도 게으른 발걸음을 전시장까지 끌고갈 의욕이 나지 않았다. 오늘 도서관 가서 Sebastiao Salgado 『GENESIS』를 보고 전시회를 가야겠다는 생각이 불끈 들었다. 다행히 전시 기간이 연장되어 이 달 말까지다.

전시와 연계해 사진집을 출간한 모양인데, 사진집의 엄청난 무게로 인해 도저히 빌릴 엄두가 나지 않았다.

수록되어 있는 사진의 깨끗한 이미지를 찾아올 수도 있었지만 전시 중인 사진을 그런 식으로 가져오는 건 예의가 아닌 듯했고, 여긴 책을 말하는 공간이므로 사진집을 통해 얘기하는 게 나을 거 같아 허접하나마; 첨부한다.

우리가 자주 끔찍하게 생각하는 이 삶과 구조성에 대해, 세바스티앙 살가도는 잊고 있던 '생명 순환'의 날 것, Genesis(창세기)를 찾아내 보여주면서 깃대를 꽂아두고 있다. 진정 이 방식이 아니면 안 되는 모습으로.

 

 

 

실제 사진집 크기 비교

 

 

 

 

 

 

 

Genesis 프로젝트에 대한 세바스티앙 살가도의 소견.

작업을 하며 살가도 일행은 그 낭만적 희망을 조금 수정한다. 어떻게? 그건 직접 책을 보고 확인하세요~

 

 

 

 

 

 

방향의 우아함. 거기 生 자체에만 몰입한 시선이 함께 있기 때문이다.

 

 

 

 

 

방향이 불빛이 되는 시선.

 

 

 

 

 

 

몸짓과 시선의 응축!

 

 

 

 

 

 

 

사람보다 더 우아한 걸음걸이!

 

 

 

 

 

 

눈 투성이 개의 얼굴을 더! 더! 더! 자세히 보고 싶다!

 

 

 

 

 

 

 

 

 

 

[BGM : Stephan Micus - Listen To The Rain ▶ http://youtu.be/WNzDkLDKAXk]

 

 

 


 

 

 

§§

 

 

그래서 전시장을 갔다

 

장소가 협소해서 사진이 다닥다닥 붙어 있어 Salgado 사진의 묘미가 반감된 감이 있었지만

 

직접 보는 감동!

 

 

 

ㅡAgalma

 

 

 

 

 

 

 

 

 

 

 

 

 

전시장 바깥에 있던 포토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쪽섬 2015-02-07 09: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살가도 사진을 잘 몰라서 좋아요만 누르고 몰래 가려 했는데.. 저 위에 비교 사진은 정말 비교되네요. :)

AgalmA 2015-02-07 10:02   좋아요 0 | URL
서쪽섬님 영화 매우 세밀히 살피시니까 살가도 사진 전시 보시면 다가오는 느낌도 남다르실 듯.
어떤 분들은 불쾌할 수도 있는데요. 비교책이 눈먼 자들의 국가죠...이 답답한 상황도, 의미도 참 비교가 됩니다. 요즘 특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