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산업로,
울산공항에서 북구청을 지나 효문공업단지까지,
가로수, 넌 이름이 뭐니?
15년 만에 물어본 나무 이름.
와우~
대왕참나무.
대왕?
참나무 중에 대왕이라는 것인가?
그렇게 크지는 않은데?
열매가 대왕인가?

오늘도 답은 역시 책에서 찾아내...지 못했네.
음............

이름 붙인 분이 살아계시다면 왜 ‘대왕참나무‘라고 했는지 알려주시면 좋을텐데!

아무튼, 1980년대에 종묘사를 통해서 들어왔다면, 산업로 가로수들도 (나무 치고는) 나이가 그리 많지 않다는 말씀이로군.

아무튼 이역만리 타국에 와서,
밤낮으로 큰 차 작은 차, 차 많이 달리는 도로가에서(오죽하면 도로 이름이 ‘산업로‘이겠음..)
몇 십 번의 겨울을 나며 살아있는 대왕참나무야,
내 곁에 살아줘서 고마워.
정말 고마워.







대왕참나무는 원산지가 미국 동남부로 높이 25미터, 지름 60센티미터까지 자라는 낙엽 활엽 큰키나무다. 결각(缺刻, 잎의 가장자리가 깊게 파여 들어가는 것)이 발달한 잎 가장자리 끝이 핀이나 바늘처럼 뾰족해 핀참나무, 바늘잎참나무라 부르기도 한다.

영어로는 보통 핀오크Pin oak라고 하지만, 스왐프오크 Swamp oak라는 이름도 가지고 있다. 스왐프는 습지를 말한다. 대왕참나무가습기 많은 땅에서 잘 자라 그런 이름으로 불린다. 학명의 종소명 팔루스트리스palustris도 ‘습기 많은‘, ‘습지에서 나는‘이란 뜻이다. 이 나무의 생태적 특성을 나타낸다.

우리나라에는 1980년대 중반에 종묘사를 통해 들어왔다. 대왕참나무란 이름도 종묘업자가 붙였다고 알려져 있지만, 왜 대왕참나무라고 했는지 정확한 이유를 모른다. 마찬가지로 미국 동남부가 원산지로솔잎이 아주 긴 대왕송Pinus palustris 이란 소나무가 있다. 대왕송과 이 참나무의 종소명이 같으니까 대왕과는 상관없는 대왕참나무란 이름을 즉흥적으로 붙이지 않았을까 추측해볼 뿐이다. - P24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