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몸이 인내심을 원한다.
여기저기서 ‘인내심‘을 찾아내고 있다.
˝다른 사람에 대해 인내심을 발휘하지 못하는 사람은 자신만의 세계에서 자기자신을 참아내야 한다.˝
(아...... 절로 감탄)
다른 사람에 대해 인내심을 발휘하는 데 지쳐서 이제 그만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그러면 이제부터는 나만의 세계에서 나 자신을 참아내야 한다는군. 캬하ㅡ
그렇지. 그게 그게,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지.
열 배? 백 배? 아니.. 비교가 안되지.
히유우.
천상 인내심을 기르는 수 밖에.
인내는 나의 운명!
인내, 인내, 인내.
이리 내.
뭘 내?
인내.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