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씨앗에는 수천 그루의 나무가싹을 틔우리라는 희망이 담겨 있다.
마찬가지로 우리가 품는 모든 소망은 수천 가지의 것을 세상에 내보일 수 있는 소중한 씨앗이다. - P6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늘도 나는 집으로 간다
나태주 지음 / 열림원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토록 허방지방 어지럽던 시기에 쓰여진 글들이 모여 이 시집 '오늘도 나는 집으로 간다'가 되었다. 키워드는 '오늘'과 '나'와 '집'. 사람이 살아 가는데 그 세가지가 가장 소중하다는 생각이 들었던 거다. 누구나 힘든 하루, 집으로 돌아가는 것 자체가 위로와 기쁨이 아니겠나. -시인의 말 


오늘도 나는 집으로 돌아간다, 새롭게 써내려간 1년여의 기록을 담은 270편의 이야기가 실린 시집으로 2023년 두문불출하면서 개인적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는 시인이 '시 쓰기는 여전히 나에게 살아남는 방법이었다'고 말한다.

나태주 시인하면 시, 풀꽃이 먼저 생각난다. 아니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 오래보아야 사랑스럽다 / 너도 그렇다'란 시를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 같다.

그래서 노시인의 시를 생각하면 소소하고 평범하지만 행복한 나의 산책길과 이어지는 것 같고, 평범한 단어들에서 따뜻하고 편안함이 전해져오는 것 같아서 좋았다. 


사람이 두 다리로 걷는다는 건 / 축복이고 감사다 / 어디를 걷든지 그것은 / 지구를 걷는다는 것 - 다리에게 칭찬 중에서

그것은 오래 자란 / 나무 한 그루를 안는다는 것이다 / 그것은 아주 커다란 산 하나 / 가슴에 들인다는 것이다 - 사람을 안는다는 것

꼬물꼬물 모래알 같은 / 말들이 자꾸만 떠오른다 / 그 말들이 작은 시내가 되고 / 큰 강물이 되고 / 바다가 되어 출렁이다가 - 불면증 중에서 


'마음의 의자 하나'는 힘들고 지친 하루를 보낸 이들에게 보내는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담은 시, 몇 번이고 반복해서 읽게 된다. '불면증'을 읽으니 왜 내가 깊은 밤에도 뒤척이며 잠을 못이루었는지 그 이유가 선명하게 그려지더라. 

시를 읽는데 정말 심쿵이었다. 요즘들어 부쩍 하게되는 이러저런 생각들을 시인이 콕콕 찝어서 말해주어서, 보고 싶은 이들 생각이 간절해지고 가슴이 뭉클, 눈물이 찔끔나려했다.

누구나 공감이 가는 이야기, 위로를 건네는 말, 우리의 삶과 마음을 담담하게 그려내고 있는 시가 나에게 왔다. 


오늘도 하루 일과를 마치고 사랑하는 가족이 기다리는 집으로 돌아 오는 길, 환한 불이 켜진 창이 얼마나 따뜻해보이는지, 마음 편히 쉴 수 있는 휴식처이자 사랑, 그리움으로 가득하다.

캄캄해진 도시, 밤하늘에 별하나 보이지 않아도 집집마다 밝힌 불빛이 저마다의 사연을 담아 아름답게 반짝이는 것이 아닐까. 시를 읽는 내마음도 시인이 되어가는 것 같다.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블루 머신 - 바다는 어떻게 세계를 만들고 생명과 에너지를 지배하는가
헬렌 체르스키 저자, 김주희 역자, 남성현 감수 / 쌤앤파커스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구의 푸른 바다는 거대한 엔진이자 역동적 액체형 발전소로, 지구 곳곳으로 뻗어나가며 인간 삶의 모든 부분과 연결된다. 대서양을 가로질러 흐르는 방대한 멕시코 만류부터, 부서지는 파도 끝에서 터지는 작은 거품까지 바다에는 다양한 규모의 구성요소가 있다. -서문 중에서


바다는 어떻게 세계를 만들고 생명과 에너지를 지배하는가, 블루 머신!

호기심 가득 품게 하는 제목과 매력적인 책 표지가 마음을 사로잡았고 역시 제목만큼이나 묵직하고 흥미로운 책이었다.

매일 바다를 보면서 살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것이다, 산책길 혹은 산 정상에 오르면 어디서나 넓고 푸른 바다를 볼 수 있는 도시에 살았으니까. 끝없이 펼쳐진 푸른 바다는 때때로 얼굴을 바꾸기도 하지만 우리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아내는 신비로운 장소임에 분명하다. 안타깝게도 지금은 바다가 없는 곳에서 살고 있다.


우리 인류와 함께 오랜 역사를 같이 해왔고 지대한 영향을 끼쳤음에도 아직까지도 미지의 영역인 바다, 해양생물은 물론 지구 생태계를 유지하는데도 기여를 하고 있는 거대한 기계, 즉 블루머신이라 부르고 있다.

바다의 본질, 바다의 형태, 바다의 해부학, 전달자, 표류자, 항해자, 미래 모두 7장으로 이루어진 책으로 깊고 드넓은 바다로의 여행하는 시간은 신비로웠고 기대만큼 재미있었으며 과학적으로 물리학적으로 바라보는 바다에 대해서, 어디에서도 들은 적 없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어서 더더욱 흥미로웠다.


망망대해에서 카누를 타고 앉아 있는 모습으로 이야기를 시작하는 작가는 바다에 대한 인간의 관점을 혁명적으로 변화시킨 세계적인 해양과학자로 자칫 어려울 수도 있는 이야기를 차근차근 재미있게 들려주고 있다.

물리해양학, 지리학, 역사학적으로도 방대하고 놀라운 이야기, 변함없이 그 자리에 있다고 생각하는 바다도 움직인다는 사실을 일깨운다. 나아가 바다 환경문제와 미래까지 생각해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소리로는 그림의 색을 알 수 없고 빛으로는 기타의 소리를 알 수 없듯, 전달자는 메시지의 유형을 결정한다. 따라서 바다가 무엇이고 어떻게 작동하는지, 그리고 바다에 관한 인간의 인식이 어떻게 편향되었는지 궁금하다면 바다의 전달자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이해해야 한다. -242


특히 2부 블루 머신을 여행하다가 관심이 갔고 재미있게 읽었다. 다큐멘터리를 통해서 그동안 보아온 익숙한 바닷속 풍경을그려보며 실험과 관찰, 연구에 참여할 수 있어서였을지도 모르겠다.

수온이 상승하고 있고, 미세 플라스틱 등 온갖 폐기물로 병들어가는 바다에 관한 뉴스를 종종 들어 왔지만 새삼 그 심각성을 깨닫게 된다. 비단 해양생물에 국한된 문제만은 아닐 것이기에 우리가 무엇을 해야하는지 고민하고 실천해야할 때이다.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도가 거대한 바다 전체의 움직임인 것처럼당신 또한 우주cosmos의 에너지다. - P44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음챙김의 순간 - 몸과 마음 그리고 영혼을 풍요롭게 하는 디팩 초프라의 문장들
디팩 초프라 지음, 정윤희 옮김, 코코리나 일러스트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금이라는 시간은 엄청난 힘을 가진다. 지금 이 순간에 존재하라. -28 


몸과 마음 그리고 영혼을 풍요롭게 하는 디팩 초프라의 문장들, 마음챙김의 순간!

짙은 파랑색 표지가 편안한 안정감을 주는 작은 책이 왔다.

디팩 초프라는 인도의 전통 치유 과학인 아유르베다와 현대 의학을 접목한 '심신상관의학'이라는 통합 의학과 인간 잠재력 개발 분야의 세계적인 선구자다. 


모든 씨앗에는 수천 그루의 나무가 싹을 틔우리라는 희망이 담겨 있다. 마찬가지로 우리가 품는 모든 소망은 수천 가지의 것을 세상에 내보일 수 있는 소중한 씨앗이다. -67 


책장을 펼치니 역시 강렬한 보라색 바탕에 적힌 '깊이 호흡하라-'라는 문구가 눈에 띄었다. 며칠전 산길을 걸으면서 이유없이 긴장되고 좀처럼 진정되지 않는 거칠고 불편한 호흡으로 힘들었던 순간을 떠올리게 했다. 평소라면 눈을 떼지못하는 꽃, 나무, 새소리 .... 주위 그 어느 것도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 아주 천천히 크게 심호흡을 하면서 걸었다. 짙은 초록으로 물들 것만 같았던 울창한 6월의 숲, 짙은 나무 향기와 맑은 공기를 깊이 들어마시고 내쉬며 고독하게 걸었던 그 순간의 나를 마주보게 했다. 


우리의 몸을 찬찬히 살필 때 우리의 지난 과거가 눈 앞에 펼쳐지게 된다. -18

선문답같은 문구, 나에게 던지는 화두가 우뢰와 같은 소리를 내며 내 앞으로 달려오는 것만 같았고 읽는 순간 강렬한 힘, 강한 메시지가 느껴지기도 했다.

매력적인 일러스트가 문장에 힘을 더해주고, 마음 챙김, 명상을 하듯 깊은 심연 그리고 생각 속으로 우리를 안내하고 있었다. 밑줄 긋고 싶은 글, 기억하고 싶은 글, 공감 되는 글이 하나둘씩 늘어간다.

필사를 해도 좋겠구나 싶었는데 역시나 마음 새김의 시간 필사 노트도 같이 수록되어 있어서 집중해서 읽고 쓰며 고요하고 평화로움에 빠져드는 순간도 좋았다.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