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주와 빈센트 (하드커버 에디션) - 열두 개의 달 시화집 스페셜 열두 개의 달 시화집
윤동주 지음, 빈센트 반 고흐 그림 / 저녁달 / 202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나리, 진달래, 앉은뱅이, 라일락, 민들레, 찔레, 복사, 들장미, 해당화, 모란, 릴리, 창포, 튜울립, 카네이션, 봉선화, 백일홍, 채송화, 다알리아, 해바라기, 코스모스-- 코스모스가 홀홀히 떨어지는 날 우주의 마지막은 아닙니다.

여기에 푸른 하늘이 높아지고, 빨간 노란 단풍이 꽃에 못지 않게 가지마다 물들었다가 귀또리 울음이 끊어짐과 함께 단풍의 세계가 무너지고, 그 위에 하룻밤 사이에 소복이 흰 눈이 내려, 쌓이고 화로에는 빨간 숯불이 피어오르고 많은 이야기와 많은 일이 이 화로가에서 이루어집니다. ...........

- 화원에 꽃이 핀다 


시를 읽는 눈앞에 아름다운 꽃밭, 봄여름가을겨울 아름다운 사계절이 펼쳐진다. 그리고 우리와 시인의 시간이....

요즘 나의 관심사 중의 하나가 미술, 음악 등 예술 관련 분야이다. 그동안 관심은 있었어도 적극적으로 접할 수 있는 기회가 그리 많지 않았는데 최근 들어서 책을 읽고, 또 전시회를 다니다보니 더 많이 알고 싶고, 더 자주, 가까이에서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그런 나에게 윤동주 시인의 시 124편과 고흐의 그림 129점이 수록되어 있는 시집은 선물같은 책이었다. 


윤동주 시인의 '서시'와 '별헤는 밤'은 학창 시절 나에게 큰 영향을 준 시로, 암송을 하고 노트와 편지에 수도 없이 옮겨 적었던 기억이 아직도 선명하다.

널리 알려지고 익숙한 시 몇 편만이 아니다. 고흐의 작품 역시 그랬다. 눈에 익은 익숙한 작품외에도 다양한 작품들을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

시와 그림의 절묘한 조화, 윤동주 시인이 들려주는 이야기가 고흐의 그림과 만나서 그 깊이나 울림, 감동이 진해졌다. 때로는 고흐의 그림만 넘겨 보기도 한다. 또 나지막히 시를 소리내어 읽어보는 것도 좋았다. 


별 하나에 추억과 별 하나에 사랑과 별 하나에 쓸쓸함과 별 하나에 동경과 별 하나에 시와 별 하나에 어머니, 어머니..... 그때나 지금이나 여전히 마음을 울리는 구절이다.

저마다 좋아하는 시, 마음이 가는 그림이 다를 것이라 생각된다.

사위가 조용해진 저녁, 따뜻한 차 한 잔을 마시면서 시를 읽는다. 오늘 하루 나의 상황이나 감정에 따라 다르게 다가온다. 나의 이야기가 시와 그림에 담기면서 시인의 고뇌, 슬픔, 그리움과 추억 등이 내 이야기가 되어서 오롯이 살아나는 것 같았다.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좋은 생각으로 웃음 한번 짓고 하루를 시작해 보실까요? 당신의 좋은 에너지를 만나는 분들께 나누어주실 거지요? 저는 넉넉하고 따뜻한 미소를 글에 담아 여러분께 드립니다. - P230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말을 많이 하는 스타일이신가요? 아니면 상대의 말을 잘 들어주는 유형이신가요? 후자가 좋은데요, 특히 자신과 이해관계가 있을 경우에는 더 많이 듣고 생각하고 적게 말해야 사람도 얻고 뜻한 바도 이루실 겁니다. 오늘 하루 하고 싶은 말을 내려놓으세요. - P17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믿을 만한 친구가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행복합니다. 친구는 삶의 가치를 높이는 멋진 동반자이기 때문입니다. ‘누가 나와같이 함께 울어줄 사람 있나요.‘라는 ‘동행‘의 노래 구절이 생각납니다. 슬프고 힘들 때 어깨를 두드리며 같이 마음을 나눌수 있는 친구가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세상은 살만한 가치가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 P14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과거의 탓, 남의 탓이라는 생각을 버릴 때 인생은 좋아진다.웨인 다이어


다이어는 행복한 이기주의자로 불리며 ‘내 인생에 변명은없다‘는 좌우명으로 불우한 어린 시절을 이겨내고 적극적으로 살며 30여 권의 책을 지은 영적 지도자로 불리는 심리학자입니다. - P10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