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일 토요일입니다. 지금 시간 오후 8시 46분, 현재 기온은 19도 입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고 계신가요.^^


 오늘도 낮에는 기온이 꽤 올라가는 맑은 날이었습니다. 현재 기온은 같은 시간 어제보다 1도 높고, 체감기온은 20.1도로 현재 기온보다 조금 높습니다. 습도는 68%, 미세먼지는 둘 다 좋음(미세먼지 27 좋음, 초미세먼지 10 좋음)입니다. 햇볕이 환하고 좋은데, 그만큰 자외선지수도 높았을 것 같은 날이었어요.


 오늘부터 6월이 시작인데,벌써 6월이구나 하는 기분이 들었습니다. 어제는 저녁에 예정에 없었던 외출을 했는데, 그랬더니 저녁시간이 늦어져서 페이퍼를 쓰지 못했어요. 오늘부터 6월 1일이지만, 그래서 한 부분에서는 살짝 5월 31일부터 날짜가 진행되는 것 같은 기분이 조금 듭니다. 달력을 보고 날짜를 한 번 더 확인하고, 시계를 보고 지금 시간을 확인하는 것과 다른, 내부의 시간 감각이라는 것들이 가끔씩은 조금 먼저 가고, 조금 늦게 올 때가 있어요. 오늘은 조금은 5월 같았고, 또 일요일 같았습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오전부터 일찍 외출할 일이 있었어요. 어제 마트에 다녀왔는데, 전단 광고 상품은 품절이라는 말을 듣고 오늘 아침에 일찍 엄마가 가고 싶다고 하셨거든요. 평소에는 토요일 오후가 될 때까지 별일없이 대충 쉬는편이지만, 오늘은 그렇게 아침부터 일찍 외출해서 오후가 되어 돌아왔더니 우리 식구들은 오후에 꽤 피로감을 느꼈습니다. 엄마가 저녁하기 귀찮다고 하실 정도였어요. 


 4월부터 그랬을 지도 모르겠고, 아니면 5월부터인지도 모르지만, 최근 평일에도 외출하고 오늘 날이 많았는데, 그게 평소보다는 피로감이 더 큽니다. 시험같은 일정도 아니고, 어려운 것들도 없었지만, 그냥 가만히 집에서 쉬는 것과는 역시 다른 모양이예요. 너무 실내에서만 있는 것 같아서 가끔 밖으로 나가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하긴 했는데, 그것도 생각과 실제는 또 다른 것 같고요. 


  그래서 5월이 지났고, 6월이 시작되었지만 한 달의 정리도 새 달의 계획도 없는 상태입니다. 한 달이 끝나고 나면 간단히 정리를 해보거나 다이어리라도 읽어보는데, 어제는 그럴 여유가 없었고, 오늘도 그랬어요. 페이퍼를 쓰고 나면 미루지 말아야지 하는데, 찾아보면 주말에 할 일이 있고, 그리고 월요일에 예정도 있어서, 이것저것 하면 할 수 있을 일들이지만, 우선 생각하니 미리 마음이 급해집니다. 


 그래도 날씨가 아주 덥기 전이고, 하늘이 참 파랗고 예쁜 오후였습니다. 바깥에 서 있으면 조금 덥지만, 실내에서 에어컨이 강하게 나오는 곳은 조금 추운 느낌도 들어요. 미세먼지도 요즘 거의 좋음인 날이 많아서 좋고요. 그래도 자주 날씨가 달라지는 편이고, 이제는 아이스음료와 냉방이 되는 곳도 많으니 건강관리 신경쓰시면 좋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고 계신가요.

 즐거운 주말 보내시고, 편안한 밤 되세요.

 감사합니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서곡 2024-06-01 21:5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벌써 유월, 상반기 마지막 달이 되었네요 올해가 새해가 되었던 때가 최근 같은데 말입니다 그래도 새 달이 시작되었으니 새로운 맘으로 기운 내야겠습니다 편안한 토욜 밤 되시길요~~

서니데이 2024-06-01 21:59   좋아요 1 | URL
서곡님 편안한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네, 벌써 6월이 되니, 올해가 많이 지난 것만 같아요. 새해가 시작되고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도요. 그러니 한 달마다 새로 시작하는 기분이 될 수 있는 것도 참 좋은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주말 보내세요.^^

하나의책장 2024-06-01 22:3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시간이 참 빨라요. 벌써 6월이라니!
올 여름은 많이 덥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서니데이님,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ෆ

서니데이 2024-06-01 22:35   좋아요 0 | URL
하나의책장님, 편안한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네, 벌써 6월이라니, 올해도 너무 빠르게 시간이 지나가는 것 같아요.
올해 여름 많이 덥지 않을지 미리 걱정인데, 잘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시고, 좋은 밤 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