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건축 100 테드북스 TED Books 2
마크 쿠시너 지음, 김명남 옮김 / 문학동네 / 2015년 10월
평점 :
절판


1. 요약 。。。。。。。

     세계 각지의 독특한 콘셉트의 건축물들을 소개하는 책이다. 100개의 건축물들이 실려 있는데, 단지 외형만이 아니라, 재료, 건축의 목적, 또는 심지어 재미까지 다양한 기준으로 골라냈다. 책 전체가 컬러 도판이 잔뜩 실려 있어서 보는 재미도 있다.

 

  

2. 감상평 。。。。。。。

     책이라기보다는 사진집이라고 부르는 게 더 어울릴 것 같은 구성이다. 사실 이런 내용에는 글로 아무리 잘 묘사해도 잘 찍은 사진을 하나 보여주는 게 더 효과적이니까. 다양한 나라의 신기한 건축물들을 보면 직접 한 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저절로 든다.

     100개의 건물 중에는 우리나라의 건물도 들어있다. 하지만 책 속 설명과 다르게 그리 랜드 마크로서의 기능을 하고 있다는 소리를 들은 적은 없다는 게 문제.(그저 약간 비틀게 쌓아 놓은 컨테이너..;;) 다른 사례들 중에도 그런 예가 있지는 않을까 싶기도 한데, 사실 가장 덜 인상적인 모양 중 하나였다. 외형적 독특함은 차라리 동대문디자인플라자가 더 실릴 만 했는데...

 

     다양한 기준으로 골라놓은 건축물들인지라, 어떤 건 정말 실용성보다는 전위적 예술을 지향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하다. 실용성만 따지자면 이런 것들을 초기부터 제지될지도 모르지만, 뭐 사실 진보라는 건 그런 전위적인 사람들의 도전과 실패가 쌓여 만들어지는 거니까.., 이건 비단 건축만이 아닐 것이다.

     건축을 예술의 범주에 넣어야한다는 말이 잘 와 닿는 책. 우리도 전에 비하면 곳곳에 독특한 콘셉트를 갖고 있는 건물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그런 데 들어가서 살 일은 없겠지만 확실히 눈은 즐거워지는 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