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탈린그라드 - [초특가판]
요셉 빌스마이어 감독, 도미니크 호로비츠 외 출연 / 드림믹스 (다음미디어) / 2004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스탈린그라드 : 최후의 전투

(Stalingrad)



 감독 : 조셉 빌스마이어

 출연 : 도미니크 호위츠. 토마스 크레취. 조컨 니켈 등


 1993년에 독일에서 제작된 영화로 독일군의 러시아 침공이 배경이 되고 있.


 1942년 늦은 여름. 2차 세계대전이 4년째에 접어들고 있다. 히틀러의 군대

가 전 유럽뿐만 아니라 북아프리카까지 장악하고 있다. 러시아에서는 두 번째

대규모 공격이 진행 중이다.


 이집트에서 큰 공을 세운 독일 제6군은 이탈리아에서 짧은 휴가를 뒤로한 채 스탈린그라드로 향한다스탈린그라드로 향하는 기차 안에서 젊은 병사들은 모두 사기 충천하지만 전선에 도착하자마자 그들은 이제까지의 전선에서와는 다른 느낌을 받는다. 수많은 부상자들과 눈앞에서 죽어나가는 전우들, 인간 이하의 대접을 받고 있는 러시아 포로.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고 수많은 병사들이 죽어 가지만 후방의 히틀러는 정 반대의 전황을 떠벌이며 국민들을 선동하는 연설에만 몰두하는데......


 독일군의 시각에서 본 스탈린그라드 전투를 그리고 있는데 전쟁의 참혹상을 너무도 잘 그려냈다. 영화의 시작 부분에서 이 전쟁을 세기의 가장 잔인한 전쟁이라 말하고 있는데, 그것은 아마도 독일군의 시각인 것 같다. 러시아 측에서 보면, 참하기는 했지만 침략군을 격퇴하고 승리한 전쟁이었으니까.


 톨스토이의 <전쟁과 평화>에서도 러시아를 침공한 나폴레옹 군대가 추위로 인하여 처참하게 패퇴하는데, 역사는 되풀이 되는지, 2차 세계대전 당시 러시아를 침공했던 독일군 역시 승승장구 하는 듯하였지만 결국은 추위로 인해 패하고 만.


 적군과 추위와 굶주림과 싸워야 한다는 점에서, 침략군이나 방어군이나 전쟁이 참혹하기는 마찬가지다. 전쟁은 일어나지 말아야 하지만 적군이 침략해 오면 전쟁을 피할 방법이 없지 않은가? 그것마저 싫다면 굴복하여 노예의 삶을 살든가.


 가장 나쁜 놈은 전쟁을 일으킨 침략군 두목이다.


댓글(6) 먼댓글(0) 좋아요(5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삭매냐 2021-05-07 17:12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베어마흐트 6군은 아프리카 전선에
참전하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서부전선에서 주로 활동하다가,
바르바로사 작전 시 남부집단군의
선봉에 섰다고 합니다.

하길태 2021-05-07 21:32   좋아요 1 | URL
오, 그런가요. 그러면 영화가 영화였네요.ㅎㅎ

미미 2021-05-07 17:1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 이 영화를 보셨군요!! 화질은 볼만 하던가요? 책을 구하지 못했는데 영화부터 볼지 고민됩니다^^*

하길태 2021-05-08 15:19   좋아요 2 | URL
예, 제가 이 영화를 어디서 다운 받았는지를 기억하지 못하겠는데, 화질은 좋지 않았습니다.^^

북다이제스터 2021-05-07 17:4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책 <피의 기록, 스탈린그라드 전투>에서 인상적인 글귀가 있었습니다.^^

˝‘러시아는 머리로 이해할 수 없다‘라고 한 러시아 문호 투체프 말을 히틀러는 상기했어야만 했다. 여름 기온 섭씨 45도, 겨울 영하 45도의 지옥 같은 광활한 러시아 평원과 2천5백 킬로미터 떨어진 본국과 병참을 해야 하는 난관을 상상하지 못했다. 독일 경제와 산업을 총력전 체제로 바꾸지도 않고 동계 전투도 고려하지도 않았으며, 역사상 가장 야심 찬 소련 침공을 개시한 히틀러 심리가 무척 궁금하고 흥미롭다. 병사들은 때때로 영하 40도까지 떨어지는 벌판에 있었지만, 히틀러는 미신에 사로잡힌 듯 동계 전투복 지급을 거부했다.”

스탈린그라드에서 끝까지 저항하다 포로로 잡힌 독일 병사에 대해 히틀러는 보고받은 후 다음과 같이 반응했다. “그들은 그럴 게 아니라 똘똘 뭉쳐 끝까지 싸우다가 마지막 총알로 자살했어야 하오. 삶이란 뭐요? 삶은 곧 국가요. 개인은 어떻든 죽어야 하지 않소.”

하길태 2021-05-08 07:00   좋아요 2 | URL
히틀러가 온전한 정신이 아니었던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