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가락 사이 쑤시기는 정말 재밌어! - 저학년을 위한 9가지 생활 습관 동화 상상의집 생각마당 1
윤정 지음, 노은정 그림 / 상상의집 / 2012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온라인 서점에서 제목만 보고 무지 재밌을 것 같아 궁금했던 책.

어떤 책이든 제목은 상당히 중요하다. 특히나 저학년 아이들에게는.

제목만으로 책을 선택하라고 한다면 아마도 100%로 선택하지 않을까?

개인적으로 책의 내용보다 제목이 훨씬 낫다면 기분 나쁠까?

 

생활 습관을 주제로 기획된 동화로 9가지의 좋은 습관에 대해 짧막한 단편 동화가 실려있다.

들어가는 글을 읽으면서 급 공감.

양말 뒤집어 벗는 것은 예사고 아침마다 깨워야 한다거나 싫어하는 반찬은 손도 안 대는 녀석이 있다.

일부러 안치워 주기도 하는데 정리정돈이 안 된 날 친구라도 집에 올라치면 현관에서부터 막아세우며 자기 방에 널려있던 것들을 후다닥 치우는 녀석도 있다.

그뿐인가 숙제를 미루는 일은 물론 얼굴에 물만 슬쩍 칠하는 것으로 세수를 했다고 하거나 이 닦기 싫어 칫솔에 물만 칠해서 엄마를 속이는 일도 있었다. 누구라고 말 못해^^

그러니 '맞아 맞아'하며 작가가 나열한 안 좋은 습관들이 모두 내가 하는 잔소리며 내 아이가 하는 행동이란 점에서 매우 공감이 갔다.

목차를 보더라도 이 책에 소개된 9가지 생활 습관에 한 가지라도 걸리지 않는 아이는 아마 범생이라 하더라도 없을 것 같다. 내 아이만 그런가???^^

 

평소 깔끔한 척 하던 공주의 집에서의 행동을 보면 완전 털털함 그 자체다. 우유를 컵에 따르지 않고 입 대고 마시는가하면 꼬딱지를 뭉쳐 튕기기도 하고 배꼽을 파거나 발가락을 쑤시는 일도 예사다.

책을 읽으면서 '아휴, 더러워~'라고 하지만 한번도 그런 행동을 안했냐고, 양심에 손을 대고 물어보자. 그런데 공주는 해도 너무~ 했다.

어떤 것이 좋은 습관이고 어떤 것이 나쁜 습관인지는 설명하지 않아도 아이들 스스로 잘 안다.

우리 나쁜 습관은 버리고 좋은 습관을 들여보자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