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주말은 몇 개입니까
에쿠니 가오리 지음, 김난주 옮김 / (주)태일소담출판사 / 2004년 9월
평점 :
품절


결혼에 관한 에세이인지 몰랐다. 한편 한편 보는데 남편 이야기가 많이 나오길래 중간쯤 읽다가 그때서야 짐작했었다. 이런 책인 줄 알았으면 읽는 걸 한번 더 생각해 보는건데..  이상하게 요즘 결혼을 하기에 너무 이른 나이에다가 결혼은 아직 생각도 안 해본 내가 부부의 권태기에 관한 책을 많이 읽게 된다. (물론 그런 내용의 책인 줄 모르고 폈다가 읽으면서 알게 된다..)

그렇지만 이 책은 권태기에 관한 내용은 아니다. 일반적으로 봐도 결혼 2년에서 3년 사이라면 권태기가 오기에 너무 이르지 않은가...(아닌가?!)  하지만 읽으면서 권태기 못지 않게 애정없는 결혼생활을 하는게 아닐까.. 라는 생각도 된다.  그러나 모든 부부가 똑같은 방식으로 사랑하는 건 아니기에...

이 책의 내용을 모두 이해하고 공감할 수 없었다. 아마도 내가 저자와 같이 결혼을 하고 2년 내지 3년이 흐른 뒤 다시 펴 본다면 모를까...

내가 읽은 '에쿠니 가오리'의 두번째 책이다. 그녀가 쓴 책을 한번 읽고는 단번에 내가 좋아하는 작가로 찍어놓았었는데, 이 작품을 읽은 후 그녀에 대해서 그리고 그녀의 결혼생활에 대해서 조금이나마 더 알게되어서일까... 한발짝 더 가까이 다가간 느낌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