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G라는 게임장르가 있다.
롤플레이게임의 줄임말로 플레이어가 오랜시간을 투자해서 공을 들여야 엔딩을 볼 수 있는 게임의
장르이다. 아무래도 오랜시간을 투자한 이유 때문일진 몰라도 이런 장르의 게임을 장기간에 걸쳐
엔딩을 보게 되면 그 여운이 꽤 오래가는 편이다. 특히나 그 엔딩이 감동적이거나 슬프다면 더더욱....

파이널 판타지라는 게임을 접한 것은 PS1(플레이스테이션1)시대였다. 일본에서 유학 중인 선배가
한국에 들어올 때 사정사정을 해서 받아왔고 역시나 시종일관 일본어로 나오는 게임의 내용 때문에
여기저기 인터넷(그 당시에는 이런 환경이 아니였음)에 떠도는 자료를 모아 모아 공략집과 대사집을
다운받아 프린팅을 해서 들여다 보면서 게임을 풀어나갔던 기억이 난다.

시기적으로 2D에서 3D로 넘어가는 시기였기에 지금에 비하면 엉성 그자체일진 몰라도 그당시만해도
꽤 대단한 그래픽을 보여주면서 게임을 플레이 하는 동안 몰입하였으며, 충분한 명작의 반열에 올라있
다고 생각되었다. 스토리 또한 확 깨는 스토리였던 기억이 난다. 이유는 히로인이라고 생각되어지는
여자 캐릭터인 에어리스가 게임 중반 세피로스라는 적 보스 캐릭터에게 사살되는 황당스러움이 인상
적이였었다.

스토리도 탄탄하고 그래픽도 그 당시 환경에서 첨단을 달렸기에 이 게임은 엄청난 판매고를 자랑하게
되었으나, 결과적으로 그 이후의 파이널 판타지가 아무리 잘만들어도 7편에 미치지 못하는 내용이면
7편을 기억하는 사람들은 8편,9편을 플레이하면서 7편의 생각을 하게끔 만들어 주었었다.

이런 팬들의 향수와 추억을 위한 팬서비스 차원의 영화가 나왔으니....



파이널 판타지 7 (Final Fantasy VII: Advent Children)

7편의 게임에 나왔던 주인공과 등장인물들이 지금의 기술로는 최고라고 생각되어지는 그래픽으로
재탄생시키고 게임의 엔딩 이후의 세계를 보여주는 내용이다. 그때 당시 머리만 큰 SD형태의 등장인물
들이 섬세한 모습으로 다시 태어났고, 보여주는 액션 또한 화려하기 그지 없다.
보고 있자면 그들이 만든 게임에 열광을 했던 팬들을 위해 근사한 잔치판을 열어준 것이나 다름 없다고
보여진다. 그것도 아주 화려하게........



이랬었던 아이들이.....









이렇게 바뀌었다.



아쉬웠던 건 에어리스의 모습을 제대로 안보여줬다는 정도......


 


댓글(8)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바일라 2006-05-25 19: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헉... 1편.. 정말 저랬었나요?? 사실 메피님이 그리신거죠!! ㅋㅋ 정말 대단한 발전이군요//

바일라 2006-05-25 19: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누가 7편정도로 업그레이드 해주면 좋으련만.. ㅋㅋㅋ

瑚璉 2006-05-25 22: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티파의 리노아化가 진행 중이군요(-.-;).
아, 그리고 에어리스는 칼에 OO 죽었던 걸로 기억됩니다만... (일부 내용 자진 삭제)

해적오리 2006-05-26 09: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일라님 ...ㅋㅋㅋ...님도 머리가 크신가요? 쪼매 어려울 듯...

메피스토님..혹시 지금도 게임을 좋아하시는지..
어제 점심 시간에 밥먹다 남편이 빠져들면 안되는것 세가지에 대한 얘기가 나왔는데
그게 무엇인고 하니 낚시, 게임, 그리고 나머지 하난 생각이 안나네요.;;;
암튼...주변에 남편이 게임한다고 불만에 찬 사람들이 많은데 마님은 안그러시나봐요.^^

Mephistopheles 2006-05-26 09: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일라님 // 정확히 1편은 아니고 92년도 중반에 나왔던 파판7을 2004년 그때당시 주인공들로 다시 이야기를 꾸민 거랍니다.. 상당히 스펙터클합니다...^^
또 바일라님 // 흠....너무 완벽해보이면 오히려 매력이 없어 보입니다...ㅋㅋ
호질님 // 듣고 보니...ㅋㅋㅋ 맞는 말씀이군요..티파는 너무 이뻐졌습니다..
정확히 에어리스는 세피로스에게 등에서부터 가슴을 관통당하는 자상을 입죠..
그걸로 최후였는데... 저 영화에서 보면 영적인 존재로 등장에 클라우드에게 용기를
불어 넣어주더군요..^^
해적님 // 게임은 여전히 좋아하지만 총각때만큼은 못하는게 현실이지요..^^
나머지 하난...축구인가요..??

瑚璉 2006-05-26 09: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남자가 집안을 말아먹는 세 가지 취미(-.-;)가 있다고 하더군요.
1) 오입, 2) 오디오, 3) 오링(올인 = 도박)

Mephistopheles 2006-05-26 11: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하나 더 추가하자면 4)오토모빌(자동차)가 아닐까요 호질님..??

해적오리 2006-05-26 13: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5) 오토바이도 있어요.

오토바이 주말 과부도 있다고 그러든데...

생각이 안났던 하나는 도박이래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