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그녀 반올림 4
이경화 지음 / 바람의아이들 / 200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엄마의 우울증, 신경증 그리고 아빠의 자괴감 등으로 어려서부터 늘 조용히 묻어가는 안정적인 생활만을 고집하던 준희.

준희의 유일한 기쁨은 논술 선생님이다. 32살의 논술 선생님은 성격이 확 트이고 특이한 사람이다. 선생님 사랑해요. 고백을 하면 그럼 우리 결혼할까?라고 되묻고 키스하고 싶다고 하면 먼저 얼굴을 내미는... 호탕한 성격이다. 그녀는 준희에게 데미안이라는 책을 선물하고 스스로를 찾아야만 다른 사람을 사랑할 수 있다고 말한다.

청소년기는 아동기에서 벗어나는 시기이다. 부모의 영향에서 벗어나 스스로의 역량을 발휘하는 시기이다.이제 더이상 투정을 할 수 없다. 그 벗어나는 시기에 청소년들은 많이 힘들어한다.

옆에서 도와주고 길을 인도해주는 어른이 있다면 좋겠지만 시기 적절한 도움을 받기 힘들다.

준희는 엄마의 부재도, 아빠의 무기력도 이해하고 스스로의 삶을 시작한다.

알을 깨고 나오는 새처럼 그리고 환경을 바꾸어 하루를 사는 하루살이처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