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 잠언 - 행복하고 풍성한 사랑을 위한 100가지 지혜, 개정판 리처드 템플러의 잠언 시리즈 -전 5권
리처드 템플러 지음, 이수정 옮김 / 세종서적 / 201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랑에 대한 이야기는 정말이지 구구절절하다. 태어나는 순간, 아니 엄마 배속에 잉태되는 그 순간부터 사랑에 의해 인간은 존재하고 죽는 그 순간까지도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의 슬픔속에 눈을 감게 되는 그 사랑, 사랑이 좋기만 하면 얼마나 좋을까? 사랑할때는 좋다가도 그 사랑때문에 괴로워하고 사랑때문에 아파하기도 하는 그야말로 사랑에 대한 이야기라면 어느 누구든 한마디씩은 할수 있을 그 사랑을 잘 할수 있게 해주는 책이 등장했다.


누군가를 사랑하기 위해서 나는 어떤걸 준비하면 좋을까?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게 되면 또 나는 어떻게 해야할까?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했지만 어느샌가 사랑이 아니라는 생각이 드는 순간은 어떻게 하는것이 좋을까? 그리고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을 하고 가정을 일구고 난후 가족간의 사랑은? 그외 친구와의 사랑은? 사랑잠언 이 책은 많은 사람들과 자신의 경험담을 통해 많은 사람들의 물음에 어느 누구든 행복하고 풍성한 사랑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책이 될듯하다. 


일단 사랑을 하기 위해서 우리 모두는 준비를 할줄 아는 지혜가 필요하다. 누군가를 사랑하고 사랑받기 위해 나 자신을 꾸미지 않은 그 자체로 사랑하는 사람을 상대해야하고 사랑으로 상처를 입었다면 그 상처를 치유하고 난 후에 다른 사랑을 해야 서로에게 상처가 되지 않는다. 사랑은 역시 성급하지 않게 잘 기다릴줄 알아야한다는 이야기를 하는듯 하다. 


자 이제 운명의 상대를 만났다면 어떻게 해야할까? 사랑하는 사람에게 무언가를 돌려받기 위해 그 사람을 사랑해서는 안된다. 동반자가 힘들어 한다면 최선을 다해 힘이 되어주려 노력해야하고 상대를 구속하려 들지 말로 혼자만의 시간과 공간을 허용하고 동반자의 사소한 결점을 참고 자신의 결점을 되돌아 볼줄 알아야하며 서로가 존중하고 존중받을수 있도록 행동해야한다. 사랑은 정말이지 서로의 차이를 인정해주고 하나가 되어야한다는 사실을 깨우쳐 주는 이야기들이다.


가족을 위한 사랑의 지혜로는 부모탓을 하지 말아야하며, 부모라고 해서 아이들을 통제하려 들지 않아야 하며, 아이들과의 시간이 가장 소중하다는 사실을 알고 바쁘다는 핑계로 가족을 소홀히 하지 말아야하며, 아이들을 부모와 똑같이 만들려 해서는 안된다. 친구와의 사랑의 지혜로는 함께하고 싶지 않은 친구와의 관계를 오래 유지할 필요가 없으며, 도움을 요청하는 친구를 위해 시간을 내어줄줄 아는 좋은 친구가 될줄 알아야하며, 친구의 잘못을 알더라도 결코 충구해서는 안되며, 돈을 빌려주는일은 절대 없어야한다등 등 정말 요목 조목 우리가 흔히 범하게 되는 실수등을 콕찝어주는 사랑에 대한 지혜들이 가득하다. 


연인이든 가족이든 친구든 모든 사람들과의 지혜로운 사랑을 하려면 죄책감이 드는 사랑은 하지 말아야하며, 사랑함에 있어 유한한 시간을 적절히 잘 활용해야하고, 더 많이 줄수록 더 많인 받는다는 사실과 지금 곁에서 나를 위해 시간을 내어주는 사람이 얼마나 소중한 존재인지를 알아야한다. 사람들이 100가지나 되는 사랑잠언의 지혜를 다 깨칠수는 없겠지만 하루에 하나씩만 읽고 나는 지금 어떤 사랑을 하고 있는지를 곰곰 생각해볼 수 만 있어도 참 좋겠다는 바램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