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가 때이니 만큼 손이 근질근질!
쪼물딱 루씨가 또 때마침 뜨개책을 냈어요.
이번인 작고 실용적인 생활소품들!

목차를 보니 얼른 뜨고 싶은 것들만 가득!
무려 55개라니요.
참 출간 기념으로 웰빙 수세미뜨개실을 두개나 준다네요.
책사러갑니다!^^



1. 집을 위한 모티브

스마일 모닝 프라이

스퀘어 피라미드

시그니처 에브리데이

베지터블스

블링블링

프루트칵테일

샤워 장갑

목욕 용품



2. 패션 액세서리 모티브

스퀘어 트리플 패턴

무지개 동산

리얼 프루츠

핑크딸기 콤보

그린 아보카도

디저트 파티

강아지와 고양이

비밀의 숲



3. 특별한 날을 위한 모티브

아기가 태어난 날

핼러윈데이

메리 크리스마스



뜨개의 기본

이 책에서 사용한 재료와 도구

이 책에서 사용한 뜨개법

베이직 레슨



책소개>>>

실만 바꾸면 수세미부터 키링, 갈란드까지 자유롭게 변신하는 55가지 모티브를 담았다. 시작은 수세미였다. 수세미는 쉽게 뜨고 바로 생활 소품으로 활용 가능해 뜨개 입문자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아이템. 생활 속에서 좋아하는 것들로 아이디어를 얻는 쪼물딱 루씨는 과일, 꽃, 디저트, 핼러윈데이, 크리스마스 등등 일상에서 흔히 보는 친근한 모티브로 수세미를 만들었다.

그러나 여기서 그치지 않고 간단하지만 사랑스러운 이 모티브들을 실만 바꿔 새로운 소품으로 재탄생시킨다. 팬시얀, 울사, 면사 등 세 종류의 실로 수백 번의 테스트를 거친 뒤 무엇으로 떠도 예쁜 모티브들만 엄선했다. 하나의 도안으로 실만 바꿔 뜨면 수세미가 티코스터가 되기도, 키링이 되기도, 갈란드가 되기도 하는 것이다.

접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