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 Supergirl: The Complete Third Season (슈퍼걸 시즌 3)(지역코드1)(한글무자막)(DVD)
WarnerBrothers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제목 슈퍼걸 Supergirl 3시즌, 2017~2018

편성 미국 CWTV

출연 멜리사 베노이스트메카드 브룩스카일러 리제러미 조던데이빗 해르우드오데트 애나벨 등

등급 : 15세이상 관람가

작성 : 2021.09.26.

  

그대의 생각은 어떤가과학과 마법에 대해,”

-즉흥 감상-

  

  작품은 호숫가의 갈대밭을 걷고 있던 중 -과의 애틋한 재회를 하는 카라 조-이 죽은 줄로만 알았던 엄마까지 만나는망상인가아무튼 밤의 하늘에서 눈을 감고 지상에서 들려오는 소리를 듣고 있는 슈퍼걸이 사건 현상으로 날아가는 것으로 시작의 문을 엽니다그렇게 앞선 시즌의 마지막에서 어쩔 수 없는 사정으로 지구를 떠날 수밖에 없었던그리고는 반년 넘게 연락이 없는 몬-엘에 대한 복잡한 마음으로 흑화되고 있는 슈퍼걸을 보이는데요어떻게든 마음을 정리하고 있던 그녀 앞에 죽은 줄로만 알았던 몬-엘이 나타나는 것과 함께지구는 크나큰 위험을 마주하게 되는데…….

  

  다른 건 그렇다 치고 2시즌의 감상문 끝에 적어둔 ‘35년 전크립톤이 멸망하던 날이라는 문구와 함께 언급되었다는 또 다른 생존자가 누구인지 궁금하다구요그 생존자가 바로 이번 세 번째 이야기 묶음의 공공의 적이 됩니다바로 월드 킬러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는 크립톤의 어두운 유산인데요이 부분에 대해서 적어버렸다가는 작품을 만나는 재미를 방해할 수 있으니궁금한 분은 직접 확인해주셨으면 합니다.

  

  이번 시즌에서 추가된 설정이나 중요한 내용이 있으면 알려달라구요일단 몬-엘의 재등장과 함께 리전이라는 조직이 등장합니다그리고 지구를 크립톤화 하기 위해 공공의 적이 되어버리는 월드 킬러’, 그 과정에서 슈퍼걸을 신으로 모시려는 종교단체의 등장죽은 줄로만 알았던 아버지와 재회한 그린 마션 존 존스’, 그리고 그 여파로 국장으로 진급하는 알렉스’ 등 다양한 설정과 이야기가 소용돌이치고 있었는데요나름의 해피엔딩으로 정리되는 듯했던 이야기는 뜻밖의 등장인물과 함께 다음 시즌으로의 견인장치를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슈퍼걸에는 크립톤 출신자들이 너무 많이 나오는 것 같다구요어쩌겠습니까. ‘애로우 시리즈에서도 주인공이 암살자 훈련을 받은 궁수다 보니 상대하는 주요 적들도 암살 기술을 가진 궁수로 나오고, ‘플래시 시리즈에서도 시공간을 뛰어넘는 속도를 가지고 있다 보니 중요한 악당 또한 비슷한 능력을 가지고 있었는데요슈퍼걸 또한 그런 맥락에서 분위기와 힘의 균형을 맞추려 하다 보니 그렇게 된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물론 너무 그렇게만 하면 이야기를 만들기 위한 소재가 빈약하다고 판단해서인지크로스오버나 스핀오프 형태로 다른 이야기를 살짝 섞으려 하는 것 같기는 한데으흠앞으로의 이야기가 기대되지 않는 건 저뿐일까요?

  

  즉흥 감상은 어떤 의미냐구요예전에 미드 스타게이트 시리즈를 보며 각각의 문명이 가진 기술 수준의 차이로 인해상대적으로 앞선 기술력이 다른 한쪽의 눈에는 마법처럼 보이는 설정을 인상 깊게 본 기억이 있습니다그리고 이번 작품에서 연출되는 월드 킬러’ 또한 그런 관점이 아닐까 싶었는데요크립톤의 밝은 면이 슈퍼맨과 슈퍼걸을 만든 것처럼어두운 면에서는 고귀한 크립톤 인이 감히 하지 않을 더러운 짓을 하는 존재가 만들어진 것 같은데으흠부디 매력적인 소재를 엉망으로 연출하지 않기만을 바랄 뿐입니다.

  

  그래도 모은 이야기의 흑막은 레나 루터’ 아니겠냐구요글쎄요흑화될 조짐을 보이기는 하지만작품의 분위기만 보면 금방 사과하고 다 함께 베스트 프렌즈 하자 상태가 될 것 같은데이 부분에 대해서는 미리니름을 참아주셨으면 하는군요크핫핫핫핫!!

  

  그럼미드 ‘DC 레전드 오브 투모로우 시즌 3 2017~2018’의 뚜껑을 열어보겠다는 것으로이번 기록은 여기서 마칠까 하는데요으흠그저 계속되는 이야기를 만들기 위해 노력 중인 관련자 분들께 소리 없는 박수를 보내봅니다.


TEXT No. 3564

[팬카페][트위터][페이스북]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