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도야 놀자 비룡소의 그림동화 204
이수지 지음 / 비룡소 / 200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여름을 연상시키는 제목이 당겨 집어들었는데 바다의 배경묘사가 환상적이랄까요.내용이 동화적이랄까..책내용이나 수묵화같은 삽화의 배경이 검정 파랑 흰색으로 아이들카드같군요.뿐만 아니라 내용이 아이들뿐만아니라 어른을 위한 수필같군요..작가의 그림이 생각했던 것보다 매력적으로 느껴집니다.뉴욕타임즈에서 아동문학상을 수상했네요.
이 동화는 아이들에게 순수한 꿈을 암시하네요.
파도와 아이가 마음이 닿으면서 우정의 교제가 열립니다.매일 그런 신기하고 아름다운 일이 열리면 정말 좋겠군요.처음엔 겁내다가 호기심을 따라 사귄 바닷가와 친구가 되다니 신비한 일이였고 아이들의 꿈다운 일이었네요.
좀 엉뚱하고 순수한 아이가 바다에서 돌아오는 길에 파도의 출렁임을 보네요.그런데 그속에서 친구를 만납니다. 물속에 마법처럼 생명있는 존재를 발견하고 아이는 우정을 키워갑니다.처음엔 겁내고 대립되는 관계가 점차 친근해져가네요.단순한 선의 그림들은 아이의 그런 심리를 암시한 건지요.하지만 전혀 어두움이나 우울함은 없네요.
대한민국의 불쌍한 아이들처럼 과외와 시험에 소시적부터 경쟁에 젖어 우정이 무엇인지 잊고 살기쉬운 시대에 꼬마의 파도와의 우정과 자연과의 교감은 대단하네요.가장 중요한 것은 동심과 따뜻한 우정을 온전히 발휘하는 시절은 순수한 꼬마들때란 거네요. 교과서처럼 배운대로 선량함으로 충만할 때이니..아이들의 순수함이 묻어납니다.파도는 아마 모든 걸 보듬는 존재고 아이는 현대 학교생활의 왕따친구가 아닐까요?
목가적인 동화의 분위기가 먼 옛날 동심의 세계로 돌아가며 옛추억을 돌아보게하네요. 우리는 친구야 자연과의 교감...마음을 따뜻하게 할 동화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너는 나의 모든 계절이야
유혜율 지음, 이수연 그림 / 후즈갓마이테일 / 2022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의 계절이라는 제목이 끌려 집어들었는데 곰으로 표현되는 주인공들이 숲과 정원에서 헤매는 배경묘사에서 감정의 교류가 사실적이랄까요.내용이 동화적이랄까..책내용이 옛날 디즈니랜드만화의 모험같군요.뿐만 아니라 내용이 아이들뿐만아니라 어른을 위한 메르헨같군요..작가의 그림이 생각했던 것보다 매력적으로 느껴집니다.
이 동화는 아이들에게 순수한 사랑과 동경을 암시하네요.
아이와 엄마의 마음이 서로 닿으면서 모자간의 교제가 열립니다.매일 그런 훈훈한 일이 생기면 정말 좋겠군요. 호기심을 따라 사귄 숲과 집밖에서 아이는 왜 나는 꽃이 되지못하고 새처럼 자유롭게 날지 못하는지 불만스런 일이었네요.요즘 우리나라도 키우다 부모와 아이들이 서로 의사소통이 안된다는게 문제인데 어리고 예쁠 때는 품안의 자식이랍시고 키우고 좀커서 고집과 자기생각을 세우면 부모생각에 부담스러워지면서 다투는 건 너무 지혜롭지못한 일이에요.생각만큼 표현못하고 애들이 말못한다지만 부모가 자신에게 애정을 주는걸 금방 깨닫지요.
좀 엉뚱하고 순수한 아이가 자연을 보네요.그런데 집밖에나가 끊임없이 궁금해하고 사고가 발전됩니다. 아이도 인격이 있는 존재니만큼 자연과 사회에서 자신의 위치와 다른 존재와의 차이점을 발견하고 엄마의 충고가 필요하게 됩니다.엄마는 그런 아이의 의문과 이질감을 포용하고 아이를 키워갑니다.아이는 꽃도 되고싶고 답답한 현실을 새처럼 날고도 싶었을까요?
이름없는 아기곰으로 묘사된 아이는 흔히 보는 사회생활의 왕따가 아닐까요?엄마에게도 말못하는 고민은 아이들에게도 흔합니다.
이때가 부모가 중요한 역할을 해야죠.자식이 중요하지않은 부모는 없습니다.
아이는 드디어 밖을 향해 마음을 열고 밝게 자라게되고 엄마는 성장이 충족되게 애정을 쏟네요..마음을 따뜻하게 할 동화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고화질] 펠루아 이야기 15 펠루아 이야기 15
김연주 지음 / 학산문화사 / 2022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얼핏 오르테즈와의 밋밋한 관계가 온전히 아시어스의 탓인 것처럼 보이기도 하지만 외관상의 모습은 무심할지언정 아내를 안주인으로 인정하고 존중하는 모습을 보이는 데 반해, 오르테즈는 표면상 부부관계의 모습에 적극적이지만 감정의 교류에 선을 그어 안타깝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대 근동 문화 - B.C 3,000년경~ B.C 323년 CLC 고대 역사 시리즈
알프레드 J.허트 외 2인 편집, 신득일.김백석 옮김 / 기독교문서선교회(CLC) / 2012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대성서의 세계로 이끌어주는 안내서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대 지중해 세계사 - 청동기 시대는 왜 멸망했는가?
에릭 클라인 지음, 류형식 옮김 / 소와당 / 2017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국내에 이런 서양고대사 고고학책이 별없는데 자세한 설명을 해줘 흥미로운 글이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