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의 공감필법 공부의 시대
유시민 지음 / 창비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 요약 。。。。。。。

     저자가 했던 한 강연의 내용을 책으로 정리한 것. 저자는 공부를 인간과 사회와 생명과 우주를 이해함으로써 삶의 의미를 찾는 작업이라고 정의한다.(17) 그리고 이 공부를 위해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 독서이고, 공부를 하는 가운데 특별한 의미를 발견하거나 강력한 감정에 사로잡힐 때 그것을 표현해내는 행위로써의 글쓰기를 말한다.(18) 결국 공부란 독서와 글쓰기를 이어나가는 과정이라는 것.

 

     저자는 독서에서 가장 중요한 덕목으로 공감을 강조한다. 저자에게 온전히 공감하며 읽을 줄 아는 사람이야말로 공부를 할 수 있고, 그런 사람들이 다른 사람의 감정이입을 이끌어내는 글을 쓸 수 있다는 것.(43) 이후 책의 내용은 저자 자신이 여러 책들을 읽으며 몰입했던 경험들을 한동안 소개한다.

     이어 글쓰기에 관한 조언을 짧게 덧붙이는데, 많은 독서로 어휘량을 늘리고, 매일 조금씩이라고 글쓰기 연습을 많이 해야 한다는, 저자의 이전 책들에서 나왔던 주장들을 간략히 언급하는 수준이다.

 

     책의 마지막 부분은 강연에 참여했던 청중들과의 질문과 답변을 모아 놓은 부분이다.

 

 

2. 감상평 。。。。。。。

     원래 강의명은 공부와 글쓰기였다고 한다. 개인적으로는 이쪽이 책의 내용을 좀 더 분명하게 설명해 주는 것 같은데, 굳이 뜻을 단번에 알기 어려운 공감필법같은 제목으로 바꾼 이유를 모르겠다.

 

     공감필법이라고 하면 공감을 얻을 수 있는 글쓰기 방법이라는 의미정도일 텐데, 책 전체적으로 공감을 얻을 수 있는 글을 쓰기 위한 구체적 팁은 잘 보이지 않는다. 굳이 찾자면 먼저 다른 사람이 쓴 책을 공감하며 읽어라, 책을 많이 읽어 어휘를 늘리고, 지속적으로 써봐라 정도인데, 책의 전체적인 분량을 보면 그냥 저자가 공부를 하며 읽었던 책들을 소개하고, 자신의 감상을 나누는 부분이 좀 더 많았다.

 

 

     ​저자가 워낙에 비슷한 느낌의 책을 자주 냈던지라 아주 새로운 느낌은 아니었다. 다만 강연의 특성상, 저자에게 호의적인 사람들이 주로 앞에 앉아 있었을 것이고, 그 덕분인지 특히 더 편안하게 이야기가 진행되고 있었던 게 아닌가 싶은 느낌이 살짝 든 정도. 강연을 듣고 인상적이었던 사람이라면 구입할 만하지만, 정말 유시민의 글쓰기 비법을 알고 싶다면 다른 유시민의 글쓰기 특강같은 책을 사보는 게 더 도움이 될 듯.

 

     ​그냥 가볍게 읽을 만한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