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에 gym에서 58분 동안 하체와 어깨운동을 수행했다. 494칼로리. 이후 1시간 43분을 걸었다. 5.49마일, 556칼로리. 


gym을 이로써 세 번 갔고 세 종류의 구성으로 운동을 하여 전신을 사용해봤다. 전체적으로는 약 60-65% 정도까지 운동능력이 떨어진 것 같다. 무게와 셋트 등을 종합하면 그렇다는 말이니 결국 거의 40%까지의 근손실 내지는 능력저하가 지난 6개월 동안 그토록 노력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일어난 것이다. 다만 그간 재미있게 수행하려고 이런 저런 운동을 섞은 것도 즐거운 면이 있어서 gym운동과 함께 때때로 alternate하려고 한다. gym은 여는 시간에 맞춰 가는 것이 아니면 가지 않을 생각이다. 평일에는 새벽 다섯 시, 주말에는 여섯 시까지는 가야 한 시간 동안 비교적 널널하게 공간을 사용하면서 운동을 할 수 있다. 이후에 사람이 더 들어오면 어떤지 아직은 모르겠지만 일단 최대한 조심해야 한다. 그래도 쇠질을 하는 재미는 그간의 맨몸과 덤벨로 하던 고반복 cross training과는 다른 맛이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오전: 전날 잠을 뒤척이는 건 여전했으나 강하게 마음을 먹고 새벽 네 시에 기상. 다섯 시에 맞춰 gym에 가서 운동을 하고 나온 후 다시 걷고 뜀. 맑고 쌉쌀한 가을의 새벽공기가 좋았다. 등, 이두 합쳐서 52분, 442칼로리. gym에서는 가급적 한 시간 내에 끝내고 나오려고 노력한다. 마스크를 쓰고 운동하는 것도 힘들고 사람이 적은 시간에 마치고 나가고 싶어서. 6.88마일을 걷고 뜀 (2.83 마일은 달린 거리), 1시간 41분, 789칼로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눈물점 미야베 월드 2막
미야베 미유키 지음, 김소연 옮김 / 북스피어 / 2020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미야베 미유키는 사회파 추리소설 뿐만 아니라 그냥 글솜씨가 아주 좋은 작가 같다. 스토리텔링이나 소재에 있어서 흠이 없고 전개도 자연스럽다. 추리소설이 아닌 기담으로 접하는 것도 즐거운 작가가 아닌가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후나토미가의 참극 일본 추리소설 시리즈 10
아오이 유 지음, 이현진 옮김 / 이상미디어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전적인 만큼 다소 지루하고 장황한 서술이 단점이지만 이미 약 백 년 전의 세상을 무대로 두고 펼쳐지는 레트로한 감성이 즐겁다. 범인은 어느 시점에서는 유추할 수 있었지만 마지막은 역시 좀 의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전에 드디어 약 반 년만에 처음으로 gym에 갔다. 한번 입장에 90분 정도에 끝내달라고 되어 있고 운동을 하는 내내 마스크를 쓰고 있어야 하므로 물이나 이런 건 가져가지 않았고 locker와 shower를 쓸 수 없으니 달리 가져갈 것도 없었다. 한 시간을 짧고 임팩트 있게 쇠질을 하고 나와서 가쁜 숨을 고르며 걷다가 줄넘기를 잠깐 돌린 후 다시 걸었다.


오전: chest, triceps, abs 한 시간 533칼로리, 5.81마일 걷고 591칼로리, 줄넘기 500회 171칼로리. 총 1295칼로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