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범스: 몬스터의 역습
아리샌델 감독, 매디슨아이스맨 외 출연 / 소니픽쳐스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원제 - Goosebumps 2: Haunted Halloween, 2018

  감독 아리 샌델

  출연 웬디 맥렌던 커비매디슨 아이즈먼크리스 파넬켄 정

 

 

 

 

  학교에서 괴짜라고 불리지만 자기들 나름대로 학교생활을 즐기는 소니와 은 우연히 한 폐가에 들어간다그리고 거기서 자물쇠로 잠겨있던 책 한 권을 발견한다그 책을 펴는 순간영악하고 심술궂은 복화술 인형 슬래피가 튀어나온다슬래피는 책 속에 갇혀있던 다른 몬스터들을 깨울 계획을 세운다할로윈 날슬래피가 깨운 몬스터들이 마을을 혼란에 빠트리고급기야 소니의 엄마까지 슬래피에게 납치당하고 만다소니와 샘그리고 소니의 누나 세라는 책을 이용해 몬스터들을 막고슬래피에게서 엄마를 구해야 하는데…….

 

  1편 감상문에도 적었지만이 시리즈는 작가 R. L. 스타인의 소설 구스범스 Goosebumps, 1992’ 시리즈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원작이 어린이용 공포 소설이라영화 역시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그 때문에 나오는 성인용 공포영화에 비교하면몬스터들이 귀엽게 생기고 고어 장면은 찾아볼 수 없다그래서 어른들이 보기에는 너무 심심하고 유치하다고 생각할 수 있다하지만 공포물을 좋아하는 아이들이라면꽤 재미있게 볼 수 있을 것 같았다.

 

  이야기의 기본 설정은 어린이용 영화답게 아이들의 자존감을 회복시키는 내용이었다하나는 비만 체형이고 또 다른 하나는 흑인이고또한 괴짜라 불리는 과학 덕후에 엉뚱한 사건·사고를 일으키기에 놀림을 받는 두 소년우연히 그들이 일으킨 사고에 마을에 위기가 닥치자둘은 어찌할 바를 모른다하지만 결국 둘은 힘을 합해 문제를 해결한다그 와중에 아이들은 잃어버렸던 자존감을 회복하고자기를 놀리던 다른 아이들에게 인정을 받거나 화해를 하게 된다주 관객인 아이들이 자기들과 비슷한 주인공에게 공감하고 응원하고 결말에서는 뿌듯함마저 느낄 수 있는 구성이었다그 와중에 귀엽게 생긴 몬스터들의 등장은 극에 활기를 불러일으키고악당인 슬래피의 온갖 만행은 긴장감을 준다물론아이들에게만.

 

  어른 관객에게는 그냥 다 귀엽게 보인다사실 슬래피는 복화술 인형인데이 작품보다는 성인용 영화에서 더 무시무시하게 등장한다예를 들면 데드 사일런스 Dead Silence, 2007’이라든지 더 보이 The Boy, 2016’ 등등저 두 작품을 본 다음에 이 영화를 보면슬래피가 그냥 귀엽기만 하다.

 

  어른들이 보기에는 유치하고공포물에 관심 있는 아이들이 보기엔 적절한 영화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