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와 당신들
프레드릭 배크만 지음, 이은선 옮김 / 다산책방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베어 타운 그후의 사건을 다루고 있는 후속편인데요 인간의 이기심과 경쟁 그리고 욕망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요 전권의 사건후 마을 떠난 케빈 가족 베어타운의 하키팀이 아닌 헤드팀에 들어간 케빈 마을 사람들은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기 보다는 새로운 사실을 마치 진실인양 포장해서 자신들의 자존심을 지키려 하는데요 피해자인 마야와 가해자인 케빈에 대한 것보다 결국 자신들의 자존심이 먼저 인거죠 그런 가운데 헤드와 베어 타운 둘사이의 경쟁에 불을 붙이는 일이 발생하고 자신의 이익을 위해 베어 타운의 아이스 하키팀을 이용하려는 지역의원 테오의 술수로 커다란 사건으로 번지게 되는데요 과연 베어 타운은 그리고 아이스 하키팀은 어떻게 될런지 ..

진실보다 거짓을 택한 사람들의 이야기 여기서 다시 시작됩니다

P31.우리가 저지르는 끔찍한 잘못은 대부분 틀렸다는 걸 인정하지 않는 데서 비롯되기 때문이다.뒤로 물러날수록 실수는 더 커지고 결과는 더 끔찍해지며 자존심에 더 엄청난 금이 가기 때문이다.그래서 아무도 고개를 숙이지 않는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알벨루치 2019-02-01 22: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재는재로님 늘 건강하시고 설연휴동안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서니데이 2019-02-02 21: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 책은 베어타운 후속편이군요.
재는재로님, 설연휴 첫날 잘 보내셨나요. 연휴 잘 보내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