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구경 가고 싶다. 올 한해 나를 기쁘게 해 준 책들이다.

생각이 자꾸 너풀거려서 문제다.

겨울나무같아야 할 터인데...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단테 신곡 강의- 서양 고전 읽기의 典範
이마미치 도모노부 지음, 이영미 옮김 / 안티쿠스 / 2008년 1월
35,000원 → 31,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750원(5%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품절
거장과 마르가리타
미하일 불가코프 지음, 김혜란 옮김 / 문학과지성사 / 2008년 5월
20,000원 → 18,000원(10%할인) / 마일리지 1,0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오늘(17~21시) 사이" 택배 수령 가능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반 고흐 효과- 무명 화가에서 문화 아이콘으로
나탈리 에니크 지음, 이세진 옮김 / 아트북스 / 2006년 9월
15,000원 → 14,250원(5%할인) / 마일리지 450원(3%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절판

배꼽
문인수 지음 / 창비 / 2008년 4월
8,000원 → 7,600원(5%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오늘(17~21시) 사이" 택배 수령 가능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지젝이 만난 레닌- 레닌에게서 무엇을 배울 것인가?
슬라보예 지젝.블라디미르 일리치 울리야노프 레닌 외 지음, 정영목 옮김 / 교양인 / 2008년 5월
32,000원 → 28,800원(10%할인) / 마일리지 1,600원(5%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절판
사도 바울- '제국'에 맞서는 보편주의 윤리를 찾아서
알랭 바디우 지음, 현성환 옮김 / 새물결 / 2008년 1월
17,900원 → 16,110원(10%할인) / 마일리지 89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12월 1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다중- 제국이 지배하는 시대의 전쟁과 민주주의
안토니오 네그리 외 지음, 조정환 외 옮김 / 세종서적 / 2008년 2월
25,000원 → 22,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250원(5%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품절
정치와 비전 1- 서구 정치사상사에서의 지속과 혁신
셸던 월린 지음, 공진성 외 옮김 / 후마니타스 / 2007년 12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오늘(17~21시) 사이" 택배 수령 가능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고대철학이란 무엇인가
피에르 아도 지음, 이세진 옮김 / 이레 / 2008년 4월
22,000원 → 19,800원(10%할인) / 마일리지 1,100원(5%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절판
잡식동물의 딜레마
마이클 폴란 지음, 조윤정 옮김 / 다른세상 / 2008년 1월
25,000원 → 22,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250원(5% 적립)
2008년 12월 15일에 저장
절판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7)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조선인 2008-12-15 14:20   좋아요 0 | URL
1권도 본 적 없어요. @.@

드팀전 2008-12-15 17:43   좋아요 0 | URL
취향이 아닌가 보네요.지송 ㅜㅜ
문인수 선생의 시집 <배꼽>은 어떠신지?

조선인 2008-12-16 09:17   좋아요 0 | URL
지송하다뇨. 제가 부끄럽죠. 올해 본 시집이라곤 딱 2권이에요. 제가 문학과는 담 쌓고 사나봐요. ㅠ.ㅠ

mong 2008-12-15 14:36   좋아요 0 | URL
단테 신곡 강의 재미있게 읽고 있어요

드팀전 2008-12-15 17:43   좋아요 0 | URL
책을 잘만들었지요. 묵직하고 모서리도 딱딱해서 무기로도 좋구.

무해한모리군 2008-12-22 18:12   좋아요 0 | URL
단테 신곡 강의 읽어보고 싶은데 너무 두껍거나 딱딱하진 않을지 두려움이 앞서네요..
전 넘 어렸을때 읽어 그랫는지 단테 신곡을 재미있게(!) 있긴했었는데..

드팀전 2008-12-22 23:12   좋아요 0 | URL
^^ 오고가며 뵌적은 있었지만 서재에 글을 남겨주신건 처음인 듯 하네요.
강의하듯이 편하게 이야기하는 거라서 그리 딱딱하다는 인상은 못받았는데요..글쎄 주관적 판단이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