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겨진 검

(劍 鬼)

  

 

 감독 : 야마다 요지

 출연 : 나가세 마사토시. 마츠 다카코. 요시오카 히데타카 등

 

  2004년에 제작된 일본의 시대극이다.

 

  선착장에서 배를 기다리고 있는 사람. 에도로 떠나는 하자마를 전송하기 위해 친구들과 가족들이 모여 있다. 렇게 하자마는 청운의 꿈을 품고 에도로 떠난다.

 

  하급 무사인 키타기리 무네조는 어머니와 누이, 그리고 하녀인 키에와 함께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었다. 그런데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누이도 친구인 하급무사 사몬에게 시집을 갔고, 키에 역시 긴 이별을 고하며 상인의 집으로 시집을 갔다. 그러자 집안은 마치 폐가처럼 적막해지고 말았다.

 

  그로부터 3년 후, 무네조는 우연히 키에를 만났는데 그녀가 좀 야윈 것 같다고 느꼈다. 그런 그녀의 모습이 항상 뇌리에 남아 있던 어느 날, 누이로부터 키에가 앓아누웠다는 소식을 듣고는 그녀를 다시 집으로 데려온다. 키에는 건강을 회복하였지만,

 

  무네조는 에도로 떠났던 친구 하자마가 반역에 연루되었다며 그를 죽이라는 명령

을 받게 되는데......

 

  에도막부 말기를 시대적 배경으로 한 사무라이 영화라는 큰 틀을 유지하는 가운데, 비록 말단이지만 의리와 명예를 중시하는 사무라이의 애틋한 사랑 얘기가 펼

쳐진다.

 

  비교적 긴 러닝 타임에도 불구하고 지루하지 않고 볼 만하기는 한데, 어째 사무라이 이야기와 사랑 이야기가 서로 융합되지 않고 겉도는 느낌이었으며, 중간 중간 코믹한 부분들은 일본 영화의 특징을 보는 듯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4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scott 2021-03-07 17:3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아무리 말단 사무라이지만 머리숱 특히 가운데가 넘 많아여 ㅋㅋ

하길태 2021-03-07 21:29   좋아요 1 | URL
역시 예리하시네요.
다른 친구들은 그렇지 않던데, 무슨 특별한 이유가 있는지......

중국의 북방 오랑캐 족들의 변발이나 사무라이 헤어 스타일이나 비슷비슷한데
양국 간에 서로 문화 교류가 있었다면 그 중간에 끼인 우리나라도 영향권에 놓여 있었을 것인데 우리 조상들 가운데는 그런 모습들을 많이 볼 수 없다는 것이 정말 다행스럽습니다.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