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
몰리 뱅 글.그림, 이은화 옮김 / 케이유니버스 / 2000년 12월
구판절판


몰리 뱅 글과 그림의 칼데곳 수상작이다.
화가 나면 공격적이 되는 어린이는 보통은 화를 폭발시킨다.
하지만 우리의 주인공 쏘피는 화가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려주는 책이다. 물론 어린이 뿐 아니라 부모와 교사에게도 어린이의 화난 마음을 이해하도록 돕고 화를 푸는 방법도 알려주지요.

아이들이 놀다가 장난감 때문에 싸울 때가 종종 있다.
쏘피와 언니도 고릴라 장난감 때문에 다투는데, 엄마는 언니 차례라고 편을 들어주었다. 아이들의 다툼에 부모가 어디까지 개입해야 되는지도 생각하게 하는 책이다.

서로 양보하지 않아 뺏고 당기다가 쏘피는 트럭에 걸려 넘어졌고, 이렇게 화가 난 적이 없는 쏘피의 표정은 무섭다.
테두리색을 뚜렷하게 표현한 그림과 빨강 노랑의 대조을 이루고 쏘피의 화난 얼굴이 눈에 확 들어온다.

쏘피의 분노는 활활 타올라 발을 구르거나 이 세상을 조각 조각 부숴 버리고 싶었고, 새빨간 빨간색처럼 소리를 질렀다.

쏘피는 막 폭발할 화산 같았다.
쏘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화를 폭발시켰을까?

쾅~~~~
문을 열고 나간 쏘피는 마구 달려 숲속으로 가서 한참 동안 울어 버렸다.

쏘피는 울고 나서 마음이 진정됐을까?

바위와 나무와 고사리를 바라보고 지저귀는 새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그리고 커다란 밤나무에 올라갔다.

쏘피는 머리카락을 어루만지는 산들바람을 느끼고 출렁이는 바다와 파도를 바라보았다.
넓은 세상은 쏘피를 위로해 주었다.

쏘피는 이제 기분이 좋아져서 나무를 내려와

집으로 돌아온다.
화가 났던 쏘피의 얼굴엔 미소가 감돈다.

쏘피의 가족은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 따뜻하게 맞아준다.
집은 따뜻하고 좋은 냄새가 나는 곳!
모두들 쏘피가 돌아와 기뻐한다.

쏘피는 더 이상 화가 나지 않았고, 숲 속에서 본 커다란 밤나무와 가족을 그린다.
스스로 화를 풀 줄 아는 쏘피는 사랑스런 소녀랍니다!

자~ 엄마랑 아빠와 우리들은 화가 났을 때 어떻게 풀어야 할까요?


댓글(8)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시장미(이미애) 2010-09-01 03: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러게요. 화가 나면 어떻게 풀어야 할까요.
요즘 제가 일하는 곳에서 만나는 아이들에게도 그 방법을 알려줘야 해서 고민입니다. -_-
이 책을 읽어보게 하는 것도 도움이 되겠네요~~ 오우~~ 색감도 예뻐라!

순오기님,올만에 뵈어요. 잘지내시죠? :)

순오기 2010-09-02 07:35   좋아요 0 | URL
오랜만이어요, 가시장미님!
현호는 많이 컷겠네요~ ^^

희망찬샘 2010-09-01 05: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필요한 책이라 하나 삽니다. 땡쓰투~

bookJourney 2010-09-01 13:07   좋아요 0 | URL
저도 하나~ ^^

순오기 2010-09-02 07:35   좋아요 0 | URL
땡스투는 언제나 고맙죠.^^

꿈꾸는섬 2010-09-02 02: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 책 정말 좋아요.^^

순오기 2010-09-02 07:36   좋아요 0 | URL
색감도 화려하고 내용도 좋았어요.
엄마들도 화를 폭발시키지 않으려면 소피를 따라해보는 것도 좋을 거 같아요.^^

왕유니션맘 2010-09-13 23: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마트에서 싸게 팔길래 지난 달엔가 영어그림책으로 구매! 화가난 소피의 배경은 빨간색, 안정된 소피의 배경은 파란색인 것이 인상적이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