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한테 왜 그래요? - 관계를 시원하게 풀어 주는 심리 기술
고코로야 진노스케 지음, 김한나 옮김 / 유노북스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 어느때보다도 소통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현실이다.

소통의 부재로 인한 독단적인 폐해가 대한민국을 혼란의 정국으로 이끌고 급기야 새로운 정부가 들어서는 결과를 초래했다. 이렇듯 소통은 관계에 있어 가장 중요한 수단이다. 가족에서나 직장에서 관계의 부적응 인한 어려움을 토로하는 경우가 많다.

왜 나의 마음을 몰라줄까? 왜 나에게만 그럴까? 왜 내 말을 들어주지 않는걸까? 끊임없이 다른 사람을 원망할 뿐이다. 하지만 이러한 마음속의 이면에는 인정받고 싶은 욕구, 위로받고 싶은 욕구, 사랑받고 싶은 욕구등이 내재해 있는 것이다.

 

 

[관계로 인한 스트레스를 치유 심리학도서] 나한테 왜 그래요?

관계심리학을 다룬 책이라서 조금은 무겁고 어려울것 같은 내용의 책이라는 편견과 달리 읽기 쉽고 가슴에 와닿는 내용이 많은 책이었다. 나와  다르다는 이유로 오해하고 착각한다. 이러한 마음이 갈등으로 이어지고 그 갈등이 관계형성에 있어서 크나큰 걸림돌로 작용한다. 이는 저마다가 가지고 있는 성격과 상식이 다름에서 기인한다. 이러한 성격의 차이는 성정과정, 교육과정, 경험의 차이등 삶에 관습에 따라 달라지는 경향을 가진다.  나의 성격과 다른 사람의 성격이 다름을 인정하는데서 부터 시작을 한다면 관계에 있어 조금은 회복의 디딤돌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또한. 직접 자신의 의사를 말하지 않은채 남이 알아주길 바랄때가 있다. 내가 이렇게 생각하니까 다른 사람도 으례 나와 같이 생각할것이라는 착각이다.

하지만 나의 마음을 솔직하게 말하고 다른사람의 의견을 듣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어쩜 이것이 관계형성, 소통의 시작점이 되지 않을까 싶다.

 

 

일상에서 흔히 겪고 있는 여러 문제들에 대해 차근차근 생각해보게 하는 책이다. 나의 소통방식에 문제점이 없는지 생각해본다. 다른 사람과의 불편함이 나의 내면속의 불편함을 끄집어 내기 때문이라는 저자의 말이 오래토록 가슴에 남는 이유이기도 하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7-06-15 17:1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6-15 17:24   URL
비밀 댓글입니다.

우민(愚民)ngs01 2017-06-15 19:37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어느 분이 그러더군요 대화를 할때 내가 1분을
말하면 상대방의 말을 2분을 들어 주어라!
그리고 상대가 말을 할때
형식적인 호응이 아니라 진심으로 호응을 해주어라. 우리는 언제부터인지 목소리 크고 자신의 할 말만 하고
상대방의 말에 호응은 커녕 무시하는 데 익숙해진 것 같습니다.
특히 직장에서 상사라는 사람들의 자기 주장 관철은 당해 본 사람은 아실 것 입니다.
농담같은 진실 마음대로
메뉴 고르세요 난 짜장면
하고 말입니다....

2017-06-19 15:03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