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김연아]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Who? Special 김연아 Who? Special
오영석 글, 라임 스튜디오 그림, 송인섭 추천 / 다산어린이 / 2014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김연아 선수를 보면 '얼마나 힘들까'하고 생각했습니다. 은퇴하고 싶어 했지만 동계올림픽 때문에 힘든 몸을 이끌고 마지막 올림픽 무대에 섰습니다. 그런 김연아 선수를 보며 많이 지쳐보였지만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찡했습니다. 조금만 지쳐도 그만두고 싶은데 김연아 선수는 오죽했을까 싶었습니다. 그녀의 눈부신 모습 뒤에 험난한 여정이 보였습니다.

 

 

 

 

 

 

이제 김연아 선수는 '올 포디움'을 달성했습니다. 그것도 대단하지만 스스로를 이겨내고 눈부신 활약이 너무나도 멋졌습니다. 심사위원들의 편파적인 모습에 화도 났지만 김연아 선수는 묵묵히 버티어내었죠. 빙상위에서 그녀가 보여준 한편의 드라마는 감동적이였습니다. 그녀는 또 제2의 인생을 향해서 발을 내딛고 있을 것입니다. 이제 좀 쉴 수 있을까 했지만 여전히 바빠 보입니다.

그녀의 행보가 짧게 만화로 그려져 있습니다. 어린시절 귀여운 모습에서 지금까지의 모습을 빠른 스피드로 보여주네요. 그녀가 처음부터 피겨에 소질을 보인 것은 아니였습니다. 잘하고 싶어했고 피겨를 무지 좋아하게 되었지요. 피겨가 싫어져서 그만두려고 할때도 있었습니다. "왜 그렇지 않겠습니까?" 피겨는 잠깐 타기는 재미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녀처럼 다양한 동작과 트리플 점프를 하기에 몸이 얼마나 힘들었을까요. 부상으로 인해 다시는 피겨를 하지 못하게 될까봐 두려워하기도 했지요. 얼마나 많이 넘어지고 일어서기를 반복했는지, 보지 않아도 알듯합니다. 우리는 잠깐 해보고 안되면 포기를 합니다. 그림도 천번은 그린다는데 몇번 그려보지 않고 소질이 없나보다고 생각하기도 하지요. 그녀를 보면서 그런 자신이 바보 같습니다.

 

아이들이 재미있게 읽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거기에 그녀처럼 최고가 되고 싶다고, 새로운 꿈을 꾸게 될 것 같습니다.

 

힘든시절과 고비는 매번 그녀를 부여 잡았을 겁니다. 그때마다 김연아 선수는 멋진 모습을 보여주었지요. 때로는 아름다운 나비처럼, '사람이 맞을까?' 싶기도 했답니다. 마지막 장에는 퀴즈 한마당, 독후 활동, 진로 활동, 목표 세우기, 논술 활동에 대해서 나와 있습니다. 그녀는 7살에 피겨를 시작했습니다. 18년동안 피겨를 시작해서 세계정상에 우뚝 선 그녀가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6-27 23: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댄스는 맨홀 2014-06-28 20:22   좋아요 0 | URL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