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뭐. 일개미의 생활이다. pretty boring and routine. 어쩌면 이렇게 살 수 있는 게 행복이다.. 고 생각한다. 큰 편지풍파 없이 지낼 수 있음에. 5월 한달은 외할아버지가 편챦으셔서 왔다갔다 하느라고 정신이 하나도 없었고, 5월 말에 결국 돌아가셔서 장례식을 치르고.. 삼우제를 하고... 그리고 안정을 찾은 지 얼마 되지 않기는 했다. 엄마는 이제 외할아버지마저 가셔서 마음 한구석 허전함을 감추지 못하고 계시고, 그래서 내가 큰 위로는 못 되어도 곁에 있고자 노력 중이다. 덕분에 더욱 생활에 변화가 없는 지도 모르겠다. 일단 49재까지는 과음은 하지 않기로 했기에, 맥주 한잔 정도의 가벼운 식사 정도만 하고 집에 돌아오는 생활이 연속되고 있고.

2. 집에 와서의 가장 큰 낙은 역시.. 야구다. 요즘 두산이, 생각대로 하위권을 맴돌고 있는지라 (처음에 잘 나갈 때 이상하다고 생각했었다ㅜ) 재미가 덜해졌었지만. 요 며칠 예전의 투지어린 모습을 되찾아가고 있어서 다시금 재미를 살리고 있는 중이다. 지금도 삼성이랑 하고 있는데 (5위와 6위를 엎치락 뒤치락 하고 있는 삼성이다) 멋진 경기를 보여주고 있다. 아까 넋놓고 에러를 범한 삼성은, 도대체 왜 저러나 싶었을 정도이지만, 덕분에 5:2가 되었지 뭔가. 암튼, 야구가 낙이다. 현장 가서 봐야 하는데, 그걸 아직 못하고 있는 게 좀 섭섭할 뿐. 근간에 한번 가서 스트레스 해소나 해야지.

 

3. 일의 바쁨이 좀 덜해질 때가  되어서, 이제 슬슬 내 취미로 복귀하려고 계획 중이다. 음악회도 예약해두고, 야구경기장 가는 것도 그렇고, 친구들과의 만남들도 여러 건 해두었다 (만남도 취미라면..ㅎ). 나의 취미생활 중 하나인 일어도 다시금 시작할 시기만 호시탐탐 노리고 있고. 사람이 뭔가 취미가 있다는 것은, 참 아름다운 일이라는 생각이 든다. 그런게 없다면 일상은 퍽퍽하기 그지 없을 것이고 매일매일이 똑같아서 복사-붙여넣기 하는 심정으로 살아갈 것이다. 내게 취미가 꽤 많다는 것은 정말 다행이다..

 

4. 올해는 해외여행을 한번도 못 해서, 언제 한번 나가야 하는데 그러고 있다. 7, 8월에 며칠이라도 나갈까 하고 알아보니 가격이 꽤 세다. 역시 성수기이기 때문이겠지. 그래서 그럼 제주도? 했더니.. 이것도 만만치 않네. 흑. 결국 이렇게 여행없이 지내야 하는 것인지. (궁시렁궁시렁)

 

5. 쓰고 보니 별 할 애기도 없네. 우째 사냐 물으면 그저 웃지요...ㅜ




 
 
프레이야 2012-06-17 22:41   댓글달기 | URL
바쁘셨군요, 비연님.
외할아버님 명복을 빕니다.
취미생활 즐기시면서 바쁘고도 즐겁게 또 시작해보아요^^

비연 2012-06-18 11:41   URL
프레이야님.. 감사드립니다..
취미생활 본격적으로 시작하면 페이퍼 많이 올리려구요. 큭.

moonnight 2012-06-18 18:11   댓글달기 | URL
외할아버님 명복을 빕니다. 어머님 곁에 있고자 노력하신다는 말씀이 참 예쁩니다.

많이 바쁘시네요. 저도 요즘 생활의 낙은 야구 ^^ 그리고 유로 2012이지요. 나이가 들수록;;; 영화보다 스포츠가 더 좋아지네요. 늘 열심이신 비연님. 바쁘셔도 건강 챙기시고요. ^^

비연 2012-06-18 23:53   URL
moonnight님.. 감사드립니다. 연세가 드셔도 부모님이 부재하심은 참 감당하기 어려운 허전함인 듯 합니다.

많이 바쁘기는 하지만, 야구라는 낙이 있어 그럭저럭 잘 견디게 되는 것 같아요~ 유로 2012도 가끔 보는데, 정말 멋지더군요^^ moonnight님도 건강 챙기시구요^^

카스피 2012-06-18 23:07   댓글달기 | URL
이런 늦었지만 외 할아버님의 명목을 빕니다.
그나저나 저도 요즘 여행가고 싶은데 수중에 던이 없네요.책 팔아 여행비를 충당하려고 해도 수중에 잘 돈이 모이질 않습니당ㅡ.ㅡ;;;;

비연 2012-06-18 23:54   URL
카스피님. 감사드려요. 많은 분들이 명복을 빌어주셔서, 외할아버지 좋은 곳에서 흐뭇해하실 것 같습니다.

요즘은 그나마 성수기라 여행경비가 만만치가 않더라구요... 책팔아 여행경비를 충당하고자 해도.. 책판 돈은 또 책을 사게 되더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