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양을 막는 제방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387
마르그리트 뒤라스 지음, 윤진 옮김 / 민음사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기 위해 태평양을 막는 제방을 쌓은 어머니, 그리고 그 어머니로 인해 무너지는 딸 쉬잔과 아들 조제프. 처절하리만치 참혹하고 권태로운 삶을 담담히 고백한 아름답고 매혹적인 문장들…. 누군가 내게 뒤라스의 작품 중 가장 좋아하는 것을 묻는다면 주저없이 <태평양을 막는 제방>을 꼽을 것이다.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3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얄라알라북사랑 2021-09-30 01:03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태평양에 제방..상상을 자극하네요? 뭘 두고, 제방을 쌓는다고 한 것일까? 그게 왜 살기 위한 걸까? 잠자냥님께서 조합한 형용사들이 이 책 더 신비롭게 만드네요. 처절한, 참혹한, 권태로운~~

잠자냥 2021-09-30 07:04   좋아요 2 | URL
정말 말 그대로 살기 위해 태평양을 막는 제방을 쌓습니다! 궁금하시죠? 꼭 읽어보세요!!

붕붕툐툐 2021-09-30 08:0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오~ 자냥오별 떴네용! 일단 담습니다. 제목만 봤을 땐 진짜 별로 매력적이지 않은 느낌적 느낌인데~ 이렇게 읽을 책이 쌓여가네요!ㅎㅎㅎ

잠자냥 2021-09-30 12:02   좋아요 2 | URL
ㅎㅎ 이 작품 읽고 나시면 제목에 고개를 끄덕끄덕하게 되실 거예요.

독서괭 2021-09-30 08:12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그러게 제목은 매력적이지 않은데 자냥오별님의 백자평이 확 땡기게 하네요.

잠자냥 2021-09-30 12:03   좋아요 2 | URL
꼭 읽어보세요~ 추천!

골드문트 2021-09-30 08:3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앗! 저는.... 정작 뒤라스보다 번역한 ‘윤진‘이 먼저, 확! 다가옵니다. 읽어야지... ㅋㅋㅋㅋ
근데, 뒤라스 문장으로 370쪽을 견딜 수 있을까가 문젭니다.

잠자냥 2021-09-30 12:02   좋아요 3 | URL
아, 그래서 문장이 더 좋다고 느껴진 것일까요. ㅎㅎㅎㅎ
이 책은 일단 ‘스토리‘가 있기 때문에 금방 읽힙니다.
뒤라스 작품 가운데 가장 이야기 구조가 탄탄(?)한 것 같기도? ㅎㅎㅎㅎ

새파랑 2021-09-30 09:4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뒤라스 책은 두편 읽어봤는데 문장이 아름답고 매혹적이라는데 공감이 가네요 ㅋ 이 책이 연인보다 더 좋군요 ^^

잠자냥 2021-09-30 12:04   좋아요 3 | URL
전 <연인>보다 이 작품이 훨씬 좋았습니다. <연인>하고 어떤 면에서는 맞물리는 지점도 있으니 한번 읽어보세요~

골드문트 2021-09-30 12:31   좋아요 3 | URL
<연인>하고 맞물린다고요..... 흠...... 그럼, 야~한가요?

잠자냥 2021-09-30 13:08   좋아요 3 | URL
아니오, 그렇지는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