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한 붓]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신기한 붓 사계절 그림책
권사우 글.그림, 홍쉰타오 원작 / 사계절 / 2012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신기한 옛 이야기를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재미있게 구성한 책..^^ 

신기한 붓

 

 

 

 

 

 

 

신기한 붓 책자에는 책 속 내용과 동일한 스티커가 함께 들어있어요.

아이들이 재미지게 읽으면서 스티커로 새롭게 놀이형식으로 내용을 만들 수도 있을듯 싶어요..^^

 

 

 


 

 

 

 

 

 

 

이 책에는 그림 그리는 것을 너무 좋아하는 '마량'이라는 아이가 나옵니다..

너무 가난하여...붓 하나를 살 수가 없었어요..

 

 

 

 

 

 

 

그러던 어느날,  어느 화백이 마을의 원님의 초상화를 그리는 것을 몰레 엿보게 되었어요..

 

나에게 저런 붓이 있다면..나는 더 잘 그릴 수 있는데.... 라는 우울한 마음을 안고

깜빡 잠이 든 마량...

 

 

 

 

 

 

꿈 속에서 왠 할아버지께서 나타나셔서..

마량에게 멋진 붓을 선물해 주셨어요..

 

깜짝 놀라 깬 마량은.... 자신의 손에 쥐인 붓을 보고 꿈이 아님을 알고..

붓을 들고 그림을 그려보았어요....

그런데 이게 왠일 일까요.... 마량이 그린 그림이 실제로 살아서 나타나는게 아니겠어요???!!!!!

 

(아..이런 붓이 있다면...월메나 좋을까요..ㅋㅋ)

 

 

 

 

 

 

 

 

 

 

마량은...길을 가다 배고픔에 구걸을 하는  아이들을 위해

넉넉한 밥을 그려주며 배불리 먹였을 뿐 아니라, 아이들에게 새 옷도 그려서 나누어 주었답니다...

 

참 맘씨가 고운 마량...


 

 

 

 

 

 

 

 

그리고 길을 가다가..힘들게 밭을 일구는 할아버지를 보고..

할아버지를 도와줄 수 있는 듬직한 소도 그려 주었어요..^^

 

 

마량은 이렇게 자신이 가진 신기한 붓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을 도와주고 다녔답니다..

 

 

그러던 어느날~~~

 

마을 원님께서 이 소문을 듣고..마량을 데리고 와, 자신에게 그 붓으로 그림을 그려달라 하였어요...

그리고는 마량을 감옥에 가두어 버렸답니다.

하지만 신기한 붓을 통해 감옥마저 탈출한 마량...

 

원님은 그런 마량을 쫓아 급기야 마량의 신기한 붓을 빼앗았어요...

 

 

 

 

 

 

 

생긴 것과 똑같이 참 욕심도 많은 원님...ㅡㅡ;

마량의 붓을 가지고..열심히 금덩이를 그려보지만, 으엑~~~  그의 앞에 나타난건 냄새 가득~~한 똥덩어리들!!!
그리고 그가 그린 동전 나무는 우글우글한 뱀으로..!!! 

어쩜...이 신기한 붓은...

그리는 사람의 마음에 따라 결과물이 달라지는 것 같았어요..ㅎㅎ

 

여기서 아이들은 의문을 가집니다... 왜 금이 똥이 되고 동전나무가 뱀이 되는지...

그래서 알려주었어요..

 

"봐라...이 원님 얼굴.... 어떻게 생겼니?"

" 좀 이상하게 생겼어요.... 못대게 생겼어요.."

"그래 맞아... 이렇게 못된 마음을 가진 사람에게는 그 사람과 똑같은 마음의 그림이 나타나는거야... 그러니까 마음을 항상 곱게 써야겠지?"

 

 

 

 

 

 

 

안되겠다 싶었던 원님은..

마량에게 직접 자신이 원하는 황금산을 그려달라고 했답니다...

그래서 마량은...바다 한 가운데에 커다란~~ 두개의 황금산을 그려 주었고..

원님은 마량이 그려준 배를 타고...바다 가운데의 황금산으로 떠났어요..

 

 

 

 

 

빨리빨리 황금산으로 가고 싶은 욕심 많은 원님은..

마량에게 바람을 세게 세게~~ 더더 세게~~~  그려달라고 소리치며..

욕심에 가득~~~찬 얼굴로 황금산으로 가려 했지만..

세찬 바람에 그만 배가 침몰 당하고 말았답니다..


 

 

 

 

 

 

 

원님을 삼킨 바다는 잠잠해 지고....욕심쟁이 원님의 황금산도 사라져 버렸데요...

 

그리고 다시 신기한 붓을 쥐게 된 마량은...

어디론가 사라져버렸데요..

 

하지만 어디에선가 마량은 자신이 가신 신기한 붓을 통해서.. 어려운 이들을 도우며 행복을 선물해 주고 있다는...그런 전설의 이야기랍니다..^^

 

 

 

 

 

 

 

 

 

 

생긴 것처럼 마음씨도 너무 고운 마량....^^ 

 

이 책은 참 단순한 구성으로 되어 있어요...

착한 애들은 복을 받고 나쁜 사람들은 벌을 받는 권선징악이 아주 뚜렷한 내용이지요...

내용을 그저 딱 보기만 해도.. 뻔한 내용의 단순한 동화책 같지만..

이런 단순함 속에...아이들에겐 교훈을 전달해줄 수 있는 내용이 담겨져 있답니다.

 

신기한 붓은... 중국과 우리나라 북부 지역에서 전해내려 오던 옛이야기를 중국 작가 홍쉰타오가 ' 신필마량' 이라는 작품으로 재탄생시킨 것을

우리나라 그림 작가 권사우님이 다듬어 낸 책입니다..^^

 

그림체가 참으로 부드러우면서도 끌려드는 매력을 지녔어요..

이야기 내용은 단순하지만, 그림으로 인해 책의 내용을 매우 정확하게 전달해주고, 자연스럽게 이야기 속으로 스며들게 만드는 것 같아요...^^ 

그림체가 참 고와서... 저도 너무  즐겁게 보았어요..

그리고 저희 아이들에게도 역시...재미진 옛이야기를 교훈적으로 보여줄 수 있었답니다.

특히나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하는 우리 큰아이에게 특히나 좋았을 법했어요..^^

 

 

순수한 아이의 동심... 그리고 욕심없이 타인의 어려움을 도와주고자 하는 착한 심성을 보여주는 이쁜 책  ' 신기한 붓' 이였습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브캣 2013-01-29 17: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잘 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