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스톡스 - 3년에 10배 상승하는 대박 주식을 찾아라
켄 피셔 지음, 이건.김홍식 옮김, 신진오 감수 / 중앙books(중앙북스)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위대한 기업에 투자하라의 전설적인 투자자 필립피셔의 아들인 켄 피셔가 저술한 도서이다. 


워낙 아버지가 전설적인 투자자이다 보니, 상대적으로 많은 주목을 받지는 못 했던 투자자이지만(아버지에비해서) 최근에는 AUM도 많이 커지고 퍼포먼스도 나쁘지 않아 사람들에게 주목받고 있는 투자자이다. 


도서에서 제시하고 있는 슈퍼스톡스 qUESTION이 한 30문항 가까이 있는데, 때에 따라서 종종 몇 가지는 발췌해서 탐방 이나 q&a 시간에 물어본다.


의외로 생각지 못 한 힌트들을 해당 질문들을 통해서 얻기도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돈의 심리학 - 당신은 왜 부자가 되지 못했는가
모건 하우절 지음, 이지연 옮김 / 인플루엔셜(주) / 2021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인으로부터 선물을 받아 읽게 된 도서이다. 


돈과 관련한 심리학(?) 도서인데, 읽는 동안 꽤나 많은 내용들을 밑줄 치면서 읽었다. 


어떻게 보면 굉장히 상식적인 이야기들이 적혀있는데, 막상 실제로 투자를 하다보면, 그래 이 내용이지 싶은 말들이 참 많이 있었다. 


독서모임에서는 막상 평이 SoSO 했는데, 읽는 내내 나는 즐겁긴 했지만, 한 마디로 요약해서 그래서 뭐인데 ? 라고 말하면, 솔직히 나도 말하기는 좀 곤란스럽다. 


그런 점에서는 좀 아쉬운 도서. 


이러나 저러나 투자에서 가장 좋은 방법은 인덱스에 장기투자하는 것이라는 다소 김빠지는 엔딩으로 끝난 도서다. 


이것 보다는 '투자의 네기둥'이라는 도서가 좀 더 사람들에게 와닿는 도서일지도 모르겠다. 


성공하는 투자를 위한 기본서 - 투자의 네 기둥 (tistory.com)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4차산업혁명 시대 투자의 미래 - 100년에 한번 오는 100배 기회!
김장섭 지음 / 트러스트북스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왜 주식투자를 해야되는지 부터 4차산업혁명시대 어떤 종류의 기업에 주목해야 하는지까지 총 망라하고 있는 도서이다.


개인적으로 읽으면서 머리속으로만 떠다니던 개념들이 하나의 언어로 정리되는 느낌이 들어서 읽는 내내 도서의 많은 내용들을 밑줄 치면서 읽었다. 


1등의 선두효과가 극상으로 올라가는 사회로 진입할 가능성이 높은만큼, 어디에서 선두효과가 나면서 진행될지 생각하게 만들어 준 도서. 투자에 관심이 많으신 분들이라면, 읽어보시기를 추천드린다. 물론, 추천 기업들이 FANG 등등으로 좀 뻔한(?) 기업들이었다는 점은 좀 아쉬운 ..


도서 해체쇼

https://blog.naver.com/pjw1307/222333407630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부의 인문학 - 슈퍼리치의 서재에서 찾아낸 부자의 길
브라운스톤 지음 / 오픈마인드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필자는 '인문학'을 참 좋아한다. 특히, 주식시장이나 금융시장과 인문학을 연관짓는 것을 참 좋아하는 데, 이렇게까지 인문학과 연관짓는 것을 좋아하는 이유는 잘 모르겠다. 음.. 무언가 평소에도 익숙해서 그런 것인지, 아니면, 인문학은 없어져야 할 존재 혹은 무 쓸모한 존재라는 것이 아니라 존재가치가 있다는 것이 증명되는 것에서 느끼는 희열인지는 잘 모르겠다. 


여하간 그런 점에서 이 도서는 제목부터 필자의 흥미를 끌기에 충분했다. '부의 인문학'이라. 부자가 되기 위해서는 인문학이 반드시 필요할 것처럼 느껴지는 제목은 필자의 흥미를 끌기에 충분했다. 


도서의 내용은 경제학 구루들이 이야기하는 경제학 이론을 바탕으로 어떻게 전망을 하는지에 대해서 이야기 하고 있다. 

부동산 가격이라든가. 필자의 전망 에측 적중율은 매우 높았다고 한다.. 


경기 사이클을 만드는 주요 주체인 정부 주도향 인플레이션 그리고 경기부양책들은 우리가 흔히 말하는 구조조정에 처할 수 밖에 없는 굴뚝 산업들에 대한 평가를 다시 보게 해주 었다. 물론, 10년 정도의 시간으로 본다면 여전히 상승 여력이 부치는 기업들이지만, 그럼에도 충분히 하락한 기간에서는 투자하기에 적합한 '턴어라운드 기업' 이었음을 보여주었다. 


사이클 사이클.

개인적으로 투자를 하면서, 사이클이 있는 주식투자에 대해서는 매우 낮은 선호도를 보였었다. 이번 코로나 위기가 오기 전까지 그런 종류의 기업들의 성과가 매우 부진했던 것이 아무래도 나의 지적 흥미를 끌지 못 했었나 보다. 아이러니하게도 테슬라도 10배정도의 수익률을 올렸다면, 코로나 이후, HMM이라는 기업도 10배 가까운 수익률을 기록했다. 


=> 예전에 드레먼의 '역발상 투자'에서 말했던 뛰어난 성과를 보인 기업들이 나 조차도 관심이 없었던 기업들에서 나타났었다는 점에서 나 자신의 금융시장에 대한 안목이 부족했음을 또, 이론으로는 알고 있었지만 현실에 적용하기에는 기업과 산업에 대한 이해도가 낮았음을 알게 된 계기가 되었다. 


사실이 바뀌면, 전략도 바뀐다. 그동안 OLD라고 공부하지 않았던 것이 안목의 부족함은 아니 였을지 생각하게 만든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Investor우기ya 2021-03-21 14: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도서정리 : https://blog.naver.com/pjw1307/222275133551
 
부의 인문학 - 슈퍼리치의 서재에서 찾아낸 부자의 길
브라운스톤 지음 / 오픈마인드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경제학의 구루들의 이론을 손쉽게 풀어서 투자에서 방법론으로 녹여낸 도서
혁신기업에 대한 투자, 그리고 최근에 인플레이션이 올 가능성이 높다는 아이디어를 이 책을 통해서 얻을 수 있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