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과 아들, 조선시대 왕위 계승사 - 권력은 부자간에도 나눌 수 없다
한명기.신병주.강문식 지음 / 책과함께 / 2013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버지를 좋아했으나 그 마음을 아버지께 직접 표현해 본 기억이 없다.  아버지 역시 나를 무척 사랑하셨다는 것을 알 수 있었으나 직접적으로 표현하시지는 않으셨던 것 같다.  갑자기 불어오는 차가운 바람에 소름이 일듯 문득 아버지께서 보내는 사랑을 느낄 수 있었을 뿐이었다. 그래서 우리 부자 사이에는 일정한 거리감이 존재했고 ,그 거리감 사이에는 아버지의 기대와 나의 부담감이 얽혀서 만들어진 긴장감이 고요하게 흐를 뿐이었다. 결국 그 긴장감은 아버지께서 나에 대한 기대를 나에 대한 응원으로 바꾸심으로써 사라지게 된 것 같다. 이 또한 대화를 통해서 알게 된 것이 아니라 아버지의 모습에서 문득 내가 느낀 것이다. 이로서 나는 부모님에 대한 부담감을 내려놓고 나름 자유롭게 내가 살고 싶은 삶의 방향을 찾아 나설 수 있었던 것같다. 아버지의 말없는 배려에 감사할 뿐이다.

 

 조선의 왕은 아버지로서의 개인적인 마음과 왕으로서의 사회적인 역할 중에 무엇이 더 중요하다고 판단하느냐에 따라 아들을 대하는 태도가 달랐을 것이다. 온전하게 아버지의 모습으로만 아들을 대할 수 없었던 아버지의 마음과 온전한 아들로서 사랑을 받고 싶었던 아들 사이의 거리감. 그 거리감이 좁혀지지 못하고 더 크게 벌어져 결국 원수같은 사이가 되어버린 이야기들.

 

 누군가 왕으로 태어났으면 좋겠다는 말을 하기도 한다. 왕자로 태어나 온갖 부와 권리를 누리며 살고 싶다고도 한다. 그러나 나는 왕도 왕자의 자리도 싫다. '나'라는 개인적 존재는 사라지고 '왕'이라는 사회적 지위만이 남아있다면 그 지위가 주는 부담감과 책임감이 너무도 무거워 짊어지고 갈 자신이 없기 때문이다. 조선의 왕과 왕세자들은 이러한 기대와 부담감, 책임감을 딛고 일어서야만 했다. 그러나 그것은 그리 쉬운 일이 아닌 것 같다. 왕과 아들 모두에게...

 

 이 책의 이야기들은 모두 지난 이야기들이다. 그런데 왕과 왕세자의 지위가 사라진 지금 여기는 어떠한가? 아들이 부모님을 정신병자로 몰아 강제로 입원시켜 아버지와 아들이 소송 중이라는 이야기, 명절에 찾아온 아들을 내쫓거나 경찰에 신고한 아버지의 이야기들을 뉴스로 접할 때가 있다. 지금의 아버지와 아들도 서로에 대한 기대와 부담으로 갈등 중이다. 더 좋은 경제환경, 더 좋은 사회적 지위에 대한 기대와 욕망은 여전히 서로의 관계를 파괴하고 있다. 사람과 사람 사이에 진정으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알고 실천하기는 예나 지금이나 어렵고 힘든 일인가 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시를 노래하는 '트루베르'를 통해 알게된 시인들의 시집들.


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목숨이 두근거릴 때마다
유병록 지음 / 창비 / 2014년 2월
9,000원 → 8,1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원(1%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12일에 저장

아무튼 씨 미안해요
김중일 지음 / 창비 / 2012년 4월
9,000원 → 8,550원(5%할인) / 마일리지 45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11일에 저장

6- 성동혁 시집
성동혁 지음 / 민음사 / 2014년 9월
10,000원 → 9,000원(10%할인) / 마일리지 5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11일에 저장

죄책감
임경섭 지음 / 문학동네 / 2014년 9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11일에 저장



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세상과 나에 대해 돌아보게 했던 책. 그리고 철학에 쉽게 입문할 수 있게 해주는 책.


4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누가 우리의 일상을 지배하는가- 헨리 포드부터 마사 스튜어트까지 현대를 창조한 사람들
전성원 지음 / 인물과사상사 / 2012년 8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08일에 저장

도덕을 위한 철학통조림- 매콤한 맛
김용규 지음, 이우일 그림 / 주니어김영사 / 2006년 1월
9,500원 → 8,550원(10%할인) / 마일리지 470원(5% 적립)
2016년 01월 08일에 저장
구판절판
소피의 세계 (합본)- 소설로 읽는 철학
요슈타인 가아더 지음, 장영은 옮김 / 현암사 / 2015년 12월
27,000원 → 24,300원(10%할인) / 마일리지 1,35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08일에 저장

미움받을 용기 (반양장)-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위한 아들러의 가르침
기시미 이치로 외 지음, 전경아 옮김, 김정운 감수 / 인플루엔셜(주) / 2014년 11월
14,900원 → 13,410원(10%할인) / 마일리지 740원(5% 적립)
양탄자배송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16년 01월 08일에 저장



4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5년 1월 3일 일요일 3시 공연

새해 첫 주말을 연극으로 시작했다.

재미있다. 배우들의 애드리브가 돋보인다.

아주 오랜 옛날 대학 연극반 후배들의 공연도 재미있었는데......

 

모처럼 껄껄대며 웃었다.

내 뒷자석의 아주머니께서 무척이나 크게 웃으셔서 더 쉽게 웃음이 커졌다.

시사 코미디는 재미있지만 씁쓸하기도 하다는걸 유의해야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황정은이라는 소설가가 있어서 고맙다는 글을 읽은 적이 있다.

'백의 그림자'를 읽고, 그 글에 동의하게 됐다.

그리고 지금 황정은의 소설집을 읽고 있다.

황정은이라는 소설가가 있어서 정말 고맙다. 그런데 질투심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