옴 샨티 옴
파라 칸 감독, 샤룩 칸 외 출연 / UEK / 2013년 4월
평점 :
품절


행복하지 않으면 엔딩이 아닙니다
영화는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엄마표 영어에 입시를 더하다 - EBS 스타강사 혼공샘의 우리 아이 영어 공부법
허준석 지음 / 북폴리오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외고나 정시비중이 높아진 게 반영이 안된건 아쉬움보다 책이 너무 일찍(?) 나온 것에 대한 안타까움이 크다
물론 기본 가이드는 도움이 된다
학년별 공부법을 세분화했지만 결국 길은 하나였다
이걸 왜 이리 늘려놨지? 이런 생각이 들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p. 117
시간은 우리 편이다. 빨리 뛰기 시작한 사람들이 곧 쫓긴다는 것을 알게 해주자. 올바른 방법으로 교육한다면 언젠가 그 사람들을 정상 부근에서 만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p.335)
이렇게 하면 글자가 거꾸로 찍히는 거 아닌가?
내가 잘못 알았나?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책꽂이에서 찾은, 아마도 내 책꽂이에서 제일 오래된 책이 아닐까 싶다
반갑네
피천득의 수필로 시작하는 범우문고 시리즈 2권이 법정 스님의 무소유, 내 인생의 책이다
양장본도 있긴 한데 어쩐지 이 문고판 책에 더 정이 간다
한손에 쏙 들어가는 사이즈로 당시 정가 천원이었던 책이다
(북플 바코드로 검색하니 2003년 문고판으로 검색된다
정가 3,900원 와~ 그사이 물가가 많이 올랐네? 그 마저도 절판이지만)

하여 이 책을 아마 서른권도 넘게 선물했지 싶다
원래 있던 책은 1990년인데 빌려줬다 못받았다
가격이 문제가 아니라 처음으로 곱씹으며 눌러 읽고 또 읽고 밑줄그었던 소중한 책을 그 X가 먹어버렸네
그래도 덕분에 이렇게 생각나는거 보면 그친구의 빅픽쳐였을지도...
지금이나 그때나 글씨 참 못쓰네
오글오글 저런걸 써 놓는 갬성이었구만 ㅋ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