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하기는 상상도 못 할 만큼 오랫동안 지속되었다. 그런데 빙하기가 수만 년간 지속된 것은 원시인들에게 오히려 다행스러운 일이었다. 빙하기에는 활동에 제약이 있으니 동굴 안에서 곰곰 생각하는 시간이 많았을 것이다. 그러니 아직 사고 능력도 부족한 원시인들이 그 모든 것을 발명할 수 있었던 것은 결국 빙하기의 덕이라 할 수 있다.- P32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래, 크림, 중요한 건
나무에 오를 수 있는 게 아냐.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노력하는 거라고."

크림,
너라면 할 수 있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음이 없다는 것은 슬픈 일이었다.
- P18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묘하게 설득되네...


성격이 급하세요.  급하신 분들이 설명은 잘 안 듣고 나중에 딴소리를 하시더라구요. 하지만 이원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다.  뒤집어 뜬다는 사실을 미처 몰랐을 뿐이지 급했던 건 아니었다. 또 첫 단계에서 납득을 못했는데 다른 단계의 설명을 알아들을 리 없었다. 들으나 마나 모를 것이라서 안 들은 거였다. 이원이 남의 말을 잘 듣지 않는 것은 대개 그런 경우였다.
이원은 수업태도는 좋았지만 교사의 말을 거의 듣지 않고 혼자만의 생각에 빠져 있곤 했다. 물론 질문도 하지 않았는데 그것은 아는 게 없어서 궁금한 점이 없기도 했지만 나중에 혼자 궁리해서 알아보겠다고 미루는 것이 몸에 밴 학습태도였기 때문이었다.
(...)
학교 교사들은 이원에 대해 성실하고 차분하다거나 학습의욕이 없고 산만하다고 상충되는 평가를 내렸다. 눈에 보이는 대로 이원이 자신의 말을 열심히 듣는 줄 알았던 교사와 딴생각에 빠져 있다는 걸 눈치챘던 교사와의 차이였다. 이원은 둘 다 틀렸다고 생각했다. 자신은 성실하다기보다 고지식했고 차분하다기보다 소심했다. 그리고 교사가 가리켜 보이는 게 아닌 다른 방향에 집중하고 있었을 뿐 결코 산만하지 않았다.
- P16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민족마다 역사가 다르게 진행된 것은 각 민족의 생물학적차이 때문이 아니라, 환경적 차이 때문이다. 지리 환경은 분명히 역사에 영향을 미친다. 문제는 그 영향력이 얼마나 큰지, 그리고 과연 역사의 광범위한 경향도 지리적 환경으로 설명할 수 있는지를 밝혀내는 일이다.
- P1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