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토벤 교향곡은 인생의 굴곡과 다름 없다


https://youtu.be/BgIjGSPmk7I

베토벤 교향곡 제 3 번 E♭ 장조, Op. 55 "영웅"

1. Allegro con brio
2. Marcia funebre: Adagio assai
3. Scherzo: Allegro vivace - Trio
4. Finale: Allegro molto - Poco andante - Presto

• 연주자

필하모니아 관현악단 (Philharmonia Orchestra)
지휘,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 (Herbert von Karajan)

•연주시간: 약 48 분.



댓글(3)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16-08-20 08:38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이 곡이 나폴레옹에게 헌정하려했던 곡이군요. 힘찬 기상을 표현한 곡이라고 들었는데 오늘따라 서정적으로 들리네요..^^: 음악의 미묘한 차이를 못 잡아내는 것 같아 더 많이 들어 보려 합니다^^:

五車書 2016-08-20 09:40   좋아요 2 | URL
베토벤이 프랑스 혁명 당시 의회군을 이끌었던 나폴레옹을 흠모하여 그에게 바치기 위해 작곡한 곡이지만 나폴레옹의 변절 때문에 속상해서 없었던 일로 했다고 하죠. 만약 이런 일이 없었으면 영웅 교향곡의 이름이 바뀌었겠다 싶어요. ^^
한 시간 가까이 연주되는 탓에 자주 듣기는 쉽지 않은데 들으면 들을수록 영웅의 힘찬 기상보다 영웅한테도 고난, 부침 등 이면이 있음이 음악으로도 느끼게 됩니다. 찬란한 슬픔 같은 거라 생각합니다만.

겨울호랑이 2016-08-20 09:4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그렇군요^^: 음악감상 역시 배경지식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되네요..스케르초 등 음악 표현 양식과 작곡 배경에 대해 어느 정도 알아야 저만의 `안드로메다 해석`이 방지될 것 같아요 ㅋ 오거서님 좋은 음악과 해설에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