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을 일기라 쓰고 일기를 제목으로 쓸 수 밖에 없을만큼 나는 시간과 격조하며 살았던가.

아님 넘 밀착했을까.

 

다들 그립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