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잠을 못 잔다.

잔다 해도 3시간정도 뿐이다.

그래서 많이 피곤하다.

오늘도 저녁을 대충 먹고 내일을 위해서 좀 자려고 누웠더니

이리 뒤척 저리 뒤척~ 결국에는 눈만 말똥말똥~~~@@

책을 읽을까 그럼 잠이 오려나 하고 생각을 하고 있는데

핸드폰이 울렸다.

확인을 하니 모르는 번호

그래서 받지 않고 있었더니 끊기고

2분정도 지나서 다시 울리는 핸드폰

할 수 없이 받았더니 어떤 아저씨 목소리~

 

알라딘 택배데요

네?

알라딘에서 보내는 책인데요~

주소를 몰라서 전화를 했는데 어디쯤인가요?

 

그래서 자세히 설명을 하고 끊었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상했다.

알라딘에서 오는 택배 아저씨는 우리집 주소를 잘 아는데...

그리고 문자가 오는데 확인을 해도 없다.

알라딘에서 보내는 책이라니...

누구지?

 

1시간 후

박스를 주면서 투덜투덜 거리는 아저씨~

근데 박스를 주면서 아주 불친절했다는...

불쾌했지만 그래도 고맙다는 인사를 했는데 못 들은 척~

혼자 중얼거리는 소리를 들으니

몰라서 묻고 또 묻고 아이 정말 그러면서 가는 것이다.

알라딘에 오는 택배 아저씨들 너무 불친절하다...ㅠㅠ 

 

궁금해서 박스를 풀었더니...ㅎㅎㅎ

나무늘보님께서 보내주신 백민석님의 <혀끝의남자> 책이였다.

예약판매로 알고 있어서 오늘 받는다고 생각지도 못했는데...ㅎㅎ

그리고 저자 친필사인본이라는... 아... 너무 궁금했던 책인데...

또 다시 나무늘보님 덕분에 이 책을 읽게 되는구나... 그리고 사인본이라니...

택배 아저씨한테 받았던 불쾌감이 한방에 싹~ *^^*

사랑하는 나무늘보님~

다시 한 번 더 감사드립니다~!!!!*^^*

너무 너무 고맙고 감사합니다~!!!!!*^^* 꾸벅

 

재미나게 즐겁게 행복하게 잘 읽겠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4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노래 2013-11-27 22: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늘 즐거운 마음으로 하루 누리셔요~ ^^
책도 삶도 모두~

후애(厚愛) 2013-11-30 15:12   좋아요 0 | URL
넹~ 고맙습니다~*^^*

노이에자이트 2013-11-27 23: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백민석 씨가 오랜만에 내는 책이군요.10년만인 것 같아요.

후애(厚愛) 2013-11-30 15:13   좋아요 0 | URL
저는 처음으로 읽는 책입니다.^^;;

수연 2013-11-28 00: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알라딘에서 처음으로 보는 백민석 작가님 신간 소식이네요. 두 분의 깊은 우정- 아름답습니다.

후애(厚愛) 2013-11-30 15:13   좋아요 0 | URL
반갑습니다~*^^*
제가 좋은 분을 만났습니다.*^^*
고맙습니다~!!!

하늘바람 2013-11-28 10: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덕분에 후애님 몸도 마음도 건강해지시겠어요

후애(厚愛) 2013-11-30 15:14   좋아요 0 | URL
네 참 행복하고 너무 좋습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