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를 빨아 버린 우리 엄마 도깨비를 빨아 버린 우리 엄마
사토 와키코 글.그림, 이영준 옮김 / 한림출판사 / 199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은 어린이용 그림책인데, 딸에게는 보여주지 않았다. 나 혼자 봤다. 정확히 말하면 나는 이 책을 일본에서 일본어 버전으로 공부 삼아 읽었다. 너무 재미있어서 이 책 언젠가는 꼭 사서 소장하리라, 하고 마음먹고 있었다. 이 책을 알라딘에서 발견하고 매우매우 반가웠다. 빌려서 봤던 것이라 집에는 이 책이 없고, 그러니 아이에게는 보여주지 못하고, 가끔씩 자기 전에 불 끄고 아이에게 해줄 이야기가 없으면 마치 내가 만들어낸 이야기인 양, 슬쩍 이 책의 줄거리를 들려주곤 한다.

정말 재밌는 내용, 단순하면서 신나는 그림, 신나는 줄거리, 무엇보다 수퍼파워 신나는 엄마! 아마도 내가 '엄마' 혹은 '아줌마'라서 이 책이 그렇게 마음에 들었던 것인지도. 말 안듣는 애들은 다 빨아서 널어버릴거야! 천둥도깨비, 너도 수틀리면 하얗게 빨아버린다! 억지 교훈 없는 책, 재미있게 읽고 나면 기분이 시원하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반딧불,, 2006-01-11 08: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맞아요. 억지교훈으로 짜깁기된 책들 속에서 단연 돋보여요^^

딸기야놀러가자 2006-01-11 15: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반딧불님도 재밌게 읽으셨나봐요. 하이파이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