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news.v.daum.net/v/20200319120743872

 

어떻게 이런 생각을 할 수 있는 걸까? 교회든 단체든 미취학아동, 학생부, 청년부 다 인원으로 카운팅한다. 어디도 아니라고 말하지 않는다. 더구나 종교단체는 명단을 부풀리면 부풀렸지 줄이지는 않는다고 알고 있다. 그런데, 이런 식으로 말한다?

이건 아니지~~

대구시는 신천지의 대변인인건가 진심 궁금하다.

왜!!!! 신천지에 구상권 청구는 안하는걸까? 뭐 컴퓨터보안이 어쩌고 하면서 압수수색도 시늉만 했는데 뭘 바라겠는가. 그럼에도 제발 움직여주시길..

권리에는 의무가 동반된다는 것!

 

https://news.v.daum.net/v/20200319154507977

재미있다. 너무나 재미있어서 헛웃음이 나온다. 한 국가의 검찰총장의 가족의 사기행각. 보통은 품위유지 위반으로 내려놓지 않나?

 

 

 https://m.yna.co.kr/view/AKR20200312097500009?input=feed_daum

우리도 벌금부과 못하는걸까? 모두에게는 아니라도 자가격리를 잘 안지키는 사람에게라도.

 

 KT, '헐값매각 논란' 무궁화위성 3호 소유권 소송 끝내 패소 https://news.v.daum.net/v/20200312183222182

이건, 정말 참담하다못해 분노가...ㅠㅠ

이런 사람은 인간에 대한 예의가 아예 없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반드시 나중에라도 손배소송 해야한다고 생각한다. 말도 안되는 행동을 해도 가능하다고 판결을 해주니 이런 일이 또 발생할 수 있는 것이지 않을까?

또. MB정권이다. 국가통치권자의 의식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본다. 그리고, 다가오는 선거 잘 해야한다고 재다짐한다!

 

마스크 공장으로 간 주민들..하루 생산량 3배 늘었다 https://news.v.daum.net/v/20200312212420126

매번 생각하는데 국민의식 수준에 넘나 뒤쳐지는 정치인들이라고 매번 생각한다.

국회의원들은 이 시국에 도대체 뭘하고 있는 걸까? 제발 좀, 모범을 보여주기를 간절히 바래본다.

 

가장 많이 바라는 것은 물론 코로나의 빠른 종식이다. 제발 부탁이니 빨리 지나가기를...

 

 

어쨌든 이번 '신천지'코로나사태를 보면서 노블리스오블리제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 요사이 회사에서는 거의 마스크를 안하고 살다가 했더니 숨이 넘넘 답답한 느낌이어서 놀랐다.

일상의 어느 순간 우리는 얼마나 빠르게 적응하고, 또 당연시하는가 하는 생각을 다시금 하다.

벌써, 50일. 코로나는 우리들의 일상속으로 당연하게 들어와있다.

빨리 밀어내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다.

 

2. 갑자기 기부가 하고 싶어졌다. 딸들에게 장미꽃이라니!

    그럼에도 조용히 들어가서 네이버페이와 콩만 기부하고 나옴. 음..그래. 만원을 기부하고 싶지는 않더라. 그냥 집에 가는 길에 장사도 안된다는 꽃집에 들러서 꼭!! 장미꽃을 사가야겠다 다짐함.

그것이 지금 더 필요할 수도 있다.

https://happybean.naver.com/donations/H000000170351?p=p&s=rsch

익명으로 조용히 기부하면서 혼자서 흐뭇해함.ㅎㅎㅎ

 

3. 마스크 구매를 어떻게 해야하는건지 아직도 헷갈림. 쨌든 저렴한 마스크가격은 만쉐이~~

 

4. 신천지의 의도적인 숨김과 기타등등이 빨리 끝나고 정상적인 생활을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그런데, 미세먼지가 언제 이렇게 또 높아진 것인지...아..답답해

 

5. 뭔가를 해야할 때, 집중해야 할 때 왜 더 안되는 것일까?

집중하고 열심히 마무리 해야 함에도...ㅠㅠ


댓글(2)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진주 2020-03-14 19: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스크 가격 만쉐이 맞고요, 마스크 구매 방법까지 저는 정확하게 잘 알고 있고, 심지어 어떤 약국에 마스크 재고량이 얼만큼 남아있는지 마스크 배달은 몇 시에 오는지까지 꿰차고 있음에도,

우째서 나는 마스크를 내 손에 쥐어 보질 못할까요..........ㅠ

마스크 내 손 안에 들어오기 심히 어렵습니다.
지난 주 토요일에 3시간 20분 줄 서서 마스크 2장 사곤 감기몸살났다구요...
우리 지역은 확진자가 많아서 마스크 사는 거 힘들어요.
저는 그냥 천마스크로 버탱이고 있어요^^

반딧불,, 2020-03-14 21: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토닥토닥. 그런 생각은 못했군요. 전 사천원짜리 넉장 또 주문했어요. 품절되기 전에 팔아주는 것만도 감사하면서요~^^ 가끔찾으면 게릴라성으로 비싸긴해도 파는 게 있더라구요. 천마스크는 시에서 두 장을 나눠주셔서 보관중이구요. 여긴 안하고 다니시는 분이 많답니다. 저처럼 비싸게라도 기어이 사서 쓰는 사람도 별로 없어요ㅠㅠ 빨리 좀 코로나가 사라졌음 합니다
 

1. 급해서 시킬 때마다 꼭! 늦어서 힘들게 함.

선물용인데 미치겠네.

2. 아..진짜. 짜증 지대로.

신천지 때문에 코로나가 잔뜩 퍼져 있으니 나가지도 못하고..

진짜 대한민국에 민폐다. 정말.

주말이면 뭐해?

식구대로 있으니 더 피곤하고 힘듦.

3. 사람이 표현을 안하니 바보로 안다.

이제 제대로 표현하고 살아야지.

말을 하면 되는 걸 왜 안하고 자신만 힘들었다고 하냐고?

젠장, 누군 안 힘들어? 요사이 날마다 짜증낸다고 울딸은 얼마나 그러는데?

분위기가 그러니 내가 스트레스 더 받는다. 왜?!!

짜증, 아...이럼 안되는데..ㅠ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 신천지의 코로나전파 덕에 도배 중인 코로나기사 중에서 이런 기사가 있길래 한 번 가져옴.

https://news.v.daum.net/v/20200303100354197

 

누가 있어서 이렇게 깊숙이 예를 취할까..이럴때..한 번씩 진심으로 감사하다.

작은 것에 귀기울이고, 공감할 수 있는 사람이라서(연출된 것이라면 어쩔 수 없다고 해도. 이건 결코 연출된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다행이다.

 

2. 우리는 투명함을 공정함을 원한다.

 말도 안되는 이유로 신천지를 비호하고 옹호하고, 코스프레 하는 분홍색. 그닥 싫다.

 정말이지 신천지와 무능한 대구경북의 정치인스러운 수장들이 너무 싫구나.

 

3. 딸아이는 언제나 대학생활이 시작되는지 묻는다. 그러게? 너 대학생 맞아.

해놓고 보니 참....어찌하다보니 집에서 가사도우미만 하고 계신다고 투덜대는 딸아이의 마음이

넘 이해되는걸? 어쩌나..? 하다못해 자격증시험도 연기된 것을 말이다.

(그 와중에 국가기술자격시험일은 연기공고가 아직 안뜸. 흐흠)

 

4. 우연히 밴드에서 오래된 가족사진을 봤다. 아...지금과는 사뭇 다른 ..

  풋풋했다고 해야하나? 그나저나 빨리 코로나가 잦아들기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https://news.v.daum.net/v/20200226104256192

 

미친게 아닐까?

어떻게 방사능 수산물에 대해서 제한조치를 해제할 수가 있는건지!!

오늘은 아침부터 열받음.

 

부들부들~~~

PS. 난 이기적인 사람인지 모르겠지만, 일본내에서 어떻게 소비를 하던 관심없다. 다만, 우리나라와 세계를 오염시키는 행위는 하지 말기를 바래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